대전시의회 교육위, 제263회 임시회 제2차 회의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19:32]

대전시의회 교육위, 제263회 임시회 제2차 회의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2/01/21 [19:32]
▲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 회의사진     ©김정환 기자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위원장 구본환)는 21일 회의를 열고 대전교육과학연구원 등 직속기관 9개 기관의 주요업무를 보고받았다.

 

이날 회의에서 조성칠 의원(더불어민주당, 중구 1)은 대전교육과학연구원 대전교육정책연구소의 역할 강화를 위한 노력에 대해 질문하고, 새로운 연구 수요 발생 등에 대비하기 위해 연구 인력 충원 등의 노력을 당부했다.

 

이어 대전평생학습관에서 운영하는 늘푸른학교의 고령자 문해교육 실시에 대한 현황을 점검하고, 학습자의 평균 연령이 70세의 고령자임을 감안하여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원격수업에 어려움이 없도록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또한 예술문화단체 공연비 단가를 현실에 맞게 상향 조정하여 예술교육 활성화와 대전지역 예술문화단체 지원에 노력하기를 당부했다.


우애자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은 대전평생학습관 문해교육과정 운영과 관련하여 초등학교 과정은 대전평생교육진흥원에 위탁하고 있는 점에 대해 질문하고, 대전시교육청이 초등학교 과정을 포함하여 문해교육과정을 확대 운영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디지털 교실 수업 환경 구축 및 원격 수업 환경 조성을 위해 통신비 지원, 스마트기기 지원 등의 온라인 문해교육에도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정기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유성구 3)은 교원의 정원 감소로 학교 현장은 업무 과중 및 교육의 질 저하가 우려되고 있는 상황에서 직속기관이 파견교사를 활용하고 있는 점에 대해 그 필요성을 질문하고, 파견교사 배치를 대체할 수 있는 다른 방안을 모색해 나가도록 당부했다.

 

또한 교원 정원 감축,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학급 증설 등으로 학교 현장에 발생되는 어려움이 있음을 강조하고, 기관의 파견교사 배치 문제를 전체적으로 재검토할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김인식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구 3)은 대전학생해양수련원의 사회적 배려대상 학생을 대상으로 한 프로그램 운영 계획에 대해 질문하고, 코로나19 위기상황 속에서 소외받는 학생들이 더욱 촘촘하게 지원받을 수 있도록 더 많은 관심과 예산 확보에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비대면 수업으로 전반적인 학력 저하와 인성문제 등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고, 특히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면서 중단없는 학습과 배움을 지원하도록 당부했다.

 

구본환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유성구 4)은 한밭교육박물관이 시설 노후화 및 수장고 부족 등으로 어려움이 있었고 오래전부터 이전을 계획해 온 만큼 차질 없는 추진을 당부하였으며, 학생지원과 교육 전반에 기여할 수 있는 박물관으로서의 기능 강화를 강조했다.

 

이어 대전학생해양수련원의 직원 숙소 이전 문제와 관련하여 시설 규모나 예산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여 쾌적하고 편리한 직원 숙소 개설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Council Education Committee held the 2nd meeting of the 263th Extraordinary Session]


The Daejeon City Council Education Committee (Chairman Bon-hwan Koo) held a meeting on the 21st and received a report on the main tasks of 9 institutions under its direct control, including the Daejeon Educational Science Research Institute.

At the meeting, Assemblyman Jo Seong-chil (with the Democratic Party, 1 in Jung-gu) asked about efforts to strengthen the role of the Daejeon Educational Science Institute, Daejeon Education Policy Research Institute, and requested efforts such as recruiting research personnel to prepare for new research demands.

Next, check the current status of literacy education for the elderly at Neulpureun School operated by the Daejeon Lifelong Learning Center, and request special attention and support so that there are no difficulties in distance learning using smart devices considering that the average age of learners is 70 years old. did. He also urged them to make efforts to revitalize arts education and support arts and cultural organizations in the Daejeon area by raising the unit price for performing arts and cultural organizations according to reality.
Rep. Woo Ae-ja (people's power, proportional representative) asked about the fact that the Daejeon Lifelong Learning Center is entrusting the elementary school course to the Daejeon Lifelong Education Promotion Agency in relation to the operation of the literacy curriculum at the Daejeon Lifelong Learning Center. ordered to expand.  
She also urged them to strive for online literacy education such as support for communication costs and smart devices to create a digital classroom classroom environment and remote learning environment.

Rep. Jeong Ki-hyeon (with the Democratic Party, 3 Seong-gu Yoo) asked the necessity of dispatching teachers at a situation where there are concerns that the school site is overloaded with work and the quality of education is being reduced due to the decrease in the number of teachers. He urged them to look for other alternatives to teacher placement.

She also emphasized that there are difficulties occurring in the school field due to reduction of the teacher quota and expansion of classes to relieve overcrowded classes, and emphasized that it is time to reconsider the issue of dispatching teachers at the institution as a whole.

Rep. Kim In-sik (Democratic Party, Seo-gu 3) asked about the program operation plan for the socially considerate students of the Daejeon Student & Maritime Training Center, and paid more attention so that the underprivileged students in the Corona 19 crisis can receive more dense support. and urged efforts to secure the budget.

She also expressed concerns about the overall academic decline and personality problems through non-face-to-face classes, and urged them to support uninterrupted learning and learning while strictly observing quarantine rules.

Chairman Koo Bon-hwan (Democratic Party, Yuseong-gu 4) also had difficulties with the aging facilities and lack of storage, and requested that the Hanbat Education Museum proceed without any setbacks as it had been planning to relocate for a long time. Emphasis was placed on functional enhancement.

He then asked that the Daejeon Student & Maritime Training Center make an effort to open a comfortable and convenient lodging facility for employees by carefully reviewing the size and budget of the facility in relation to the issue of relocating employee lodging.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