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1.30 [22:48]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논산.계룡.금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논산.계룡.금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계룡시, 계룡사랑상품권 부정유통 일제단속
 
김정환 기자
광고
▲ 계룡사랑상품권 이미지     ©김정환 기자

계룡시가 지역화폐인 계룡사랑상품권의 부정 유통 행위 근절을 위해 이달 22일까지 일제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계룡사랑상품권 10% 할인 판매 확대 및 코로나 상생국민지원금과 농어업인 수당을 계룡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는 등 상품권 유통량 증가에 따라 부정유통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커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점 단속대상은 ▴물품의 판매 또는 용역의 제공 없이 상품권을 수취하는 행위 ▴실제 매출금액 이상의 거래를 통해 상품권을 수취하는 행위 ▴개별가맹점이 부정적으로 수취한 상품권의 환전을 대행하는 행위 등이다.

 

이번 단속 결과 불법 판매·환전 등의 행위에 대해서는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최대 20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거나 가맹점 등록취소 등의 행정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또한 법률 위반행위 조사 등을 거부·방해한 자에게도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으며, 심각한 사안의 경우 수사기관에 의뢰하는 등 실효적인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시는 상품권의 올바른 유통체계 확립을 위해 지난해 한국조폐공사의 상품권 통합관리서비스를 도입해 상품권의 제조·판매·환전 등 유통 과정을 실시간 확인하여 의심사례 상시 감시기능을 강화하는 등 상품권의 건전한 유통과 올바른 사용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최홍묵 시장은 “이번 단속으로 상품권 불법 유통행위에 적극 대응하며 건전한 유통질서를 확립해 계룡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본연의 취지에 맞게 선순환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10월, 11월 두 달간 모바일계룡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및 골목상권 소비지원 페이백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Gyeryong City cracks down on illegal distribution of Gyeryong love gift certificates]


The city of Gyeryong announced that it will crack down on Japanese colonial rule by the 22nd of this month to eradicate the illegal distribution of Gyeryong Love Gift Certificates, the local currency.

According to the city, concerns about illegal distribution are growing due to the increase in the distribution of gift certificates, such as expanding sales of 10% discount on Gyeryong Love Gift Certificates to overcome the COVID-19 crisis, and paying the national support for coexistence with Corona and allowances for farmers and fishermen in the form of Gyeryong Love Gift Certificates. .

▴Receiving gift certificates without selling goods or providing services ▴Receiving gift certificates through transactions exceeding the actual sales amount ▴Acts of exchange of gift certificates negatively received by individual merchants.

As a result of this crackdown, for acts such as illegal sales and currency exchange, fines of up to 20 million won in accordance with the Act on the Promotion of Use of Local Love Gift Certificates will be imposed or administrative measures such as cancellation of franchisee registration will be taken.

In addition, a fine of not more than 5 million won can be imposed on a person who refuses or interferes with the investigation of violations of the law.

In order to establish a proper distribution system for gift certificates, the city introduced the Korea Mint and Mint Corporation’s integrated gift certificate management service last year to check the distribution process, such as manufacturing, sales, and currency exchange, in real time to strengthen the regular monitoring of suspicious cases. Continuous efforts have been made to ensure correct use.

Mayor Choi Hong-mook said, "With this crackdown, we will actively respond to illegal distribution of gift certificates and establish a sound distribution order so that the Gyeryong Love gift certificates can be used in a virtuous cycle in line with the original purpose of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Meanwhile, the city is conducting a 10% special discount for mobile Gyeryongsarang gift certificates and a payback project to support consumption in alleys for two months in October and November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hich has been stagnant due to COVID-19.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0/15 [20:1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0일 개통을 앞 둔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노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