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20 [18:13]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확진자, 연휴기간에도 멈추지 않아...누적 6552명
18일 48명, 19일 49명, 20일 44명 확진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청 남문광장에 설치된 임시 선별검사소     ©김정환 기자

대전지역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가 연휴기간에도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4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대전시에 따르면 연휴가 시작된 첫 날인 18일 48명의 확진자가 발생한데 이어 19일 49명, 20일 44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는 등 확진자 발생이 크칠 줄 모르고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면서 연휴 이후를 격정해야 하는 처지가 됐다.

 

특히 연휴기간에 발생한 확진자 대다수가 돌파감염에 의한 감염으로 확인됐고, 확진자 급증 원인 또한 같은 원인으로 밝혀졌다.

 

코로나백신 접종 완료후 감염되는 돌파감염의 급증원인은 접종완료 후 2주정도 지나야 항체가 형성되는 점을 감안하면 항체 형성 전 면역효과가 약해진 시기에 확진자 접촉 등을 통해 감염이 되면서 돌파감염이 급증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대전시에서는 지난 18일 48명과 19일 49명에 이어 20일 44명이 확진된 가운데, 19일 확진된 49명 가운데 11명(22.4%), 20일 확진자 44명 중 13명(29.5%)이 돌파감염 사례로 조사됐다.


20일 발생한 확진자 가운데는 택배회사 관련 감염자가 4명이 추가되면서 택배회사 관련 확진자가 18명으로 증가했고, 유성구 노래방 관련 확진자 1명이 추가돼 노래방관련 확진자는 20일 현재 15명으로 늘었다.


20일 감염된 손해보험회사 관련 확진자(2명) 가운데 택시기사가 포함되면서 택시기사의 업무특성으로 볼때 추가적인 확진자 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한편 20일 발생한 확진자 가운데 15명은 감염경로가 파악되지 않는 깜깜이 확진자로 확인됐고,3명은 타지역 확진자로 밝혀졌다.

 

20일 44명이 추가 확진되면서 대전지역 누적확진자는 해외입국자 100명을 포함해 6552명이 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Daejeon does not stop even during the holidays... cumulative 6552 people]


[48 confirmed on the 18th, 49 on the 19th, and 44 on the 20th]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confirmed COVID-19 cases in Daejeon does not stop even during the holidays, and it continues to maintain the 40-person level.

 

According to Daejeon City, 48 confirmed cases were confirmed on the 18th, the first day of the holiday, followed by 49 additional confirmed cases on the 19th and 44 additional cases on the 20th.

 

I was in a position to In particular, the majority of the confirmed cases during the holiday period were confirmed to be infections due to breakthrough infection, and the cause of the rapid increase in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was also found to be the same.

 

Considering that the cause of the rapid increase in the number of breakthrough infections after the completion of the corona vaccine is that antibodies are formed only about two weeks after the completion of the vaccination, the breakthrough infection is rapidly increasing as the infection occurs through contact with a confirmed person at a time when the immune effect is weakened before the formation of the antibody. seems to be doing

 
In Daejeon, 48 people were confirmed on the 18th and 49 people on the 19th, and 44 people were confirmed on the 20th. was investigated as an infection.


Among the confirmed cases on the 20th, 4 additional cases related to the courier company were added, and the number of cases related to the courier company increased to 18.


On the 20th, taxi drivers were included among the confirmed cases related to non-life insurance companies (2 people), raising concerns about the occurrence of additional confirmed cases in view of the characteristics of taxi drivers' work.


Meanwhile, among the confirmed cases on the 20th, 15 were confirmed as dark, unknown cases, and 3 were confirmed from other regions.

 

On the 20th, 44 additional confirmed cases were confirmed, bringing the total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Daejeon to 6552, including 100 people from oversea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9/21 [21:1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