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16 [20:26]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고압 송전선-암 발병’ 원인파악 나서
 
김정환 기자
광고
▲ 용역보고회 사진     © 김정환 기자


고압 송전탑과 송전선로로 인한 주민 건강 피해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충남도가 이와 관련한 인과관계를 따지기 위해 대규모 조사에 돌입했다.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10일 충남내포혁신플랫폼 회의실에서 ‘화력발전소 송전선로 영향에 따른 환경역학조사(1차년도)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충남도내에는 석탄화력발전소가 전국의 절반에 달하고, 생산 전기를 보내기 위한 송전탑·송전선로 등 송전시스템 가동에 따라 주민 건강 피해 우려가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다.

 

고압 송전선로에서 발생하는 극저주파 대역의 자기장 노출은 소아의 백혈병, 뇌종양, 유방암과 같은 질병 발생에 영향이 있음을 시사하는 연구 결과도 있다.

 

화력발전소 고압 송전선로 주변 지역 주민들에게서 발생하는 특정 질병에 대한 인과관계를 명확하게 확인할 필요성도 있다.

 

이 같은 배경에 따라 추진하는 연구용역은 오는 2025년까지 4년 동안 진행한다.

 

총 투입 예산은 20억 원으로, ‘가습기 살균제 환경 노출 조사’ 등을 실시한 바 있는 한국환경보건학회가 수행한다.

 

도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고압선 발생 전자파 특성 △고압선 전자파 인체 영향 역학연구 △전자파 인체 보호 노출 기준 △환경 영향 범위 등을 조사한다.

 

내년 7월까지 실시하는 1차년도에는 화력발전소 소재 4개 시군 선하지 및 인근 주민을 대상으로 고압 송전선로 전자파 노출로 인한 건강 영향 상태를 살핀다.

 

도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송전선로 전자파 노출량과 건강 영향 사이의 연관성을 종합적으로 조사·분석해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논란의 해법을 모색할 방침이다.

 

보고회에 참석한 양승조 충남지사는 “그동안 우리 지역 주민들은 화력발전소 고압 송전선로와 장기간 전자파 노출로 인한 건강 피해에 대해 지속적으로 우려를 표시해 왔고, 이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도지사로서 약속했다”라며 “경제도 중요하고, 에너지도 중요하지만, 충남도지사로서 무엇보다 절실하고 중요한 것은 도민 건강과 안전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cheongnam-do, ‘High Voltage Transmission Line-Cancer Occurrence’]

 

Amid the ongoing controversy over damage to residents' health due to high-voltage transmission towers and transmission lines, South Chungcheong Province has launched a large-scale investigation to determine the causal relationship.

The Chungnam Provincial Health and Environment Research Institute held a briefing session on the 10th at the conference room of the Chungnam Naepo Innovation Platform for the 'Environmental Epidemiologic Survey (1st Year) Research Service Due to the Impact of Transmission Lines in Thermal Power Plants'.

In South Chungcheong Province, coal-fired power plants account for half of the country, and concerns about damage to the health of residents continue to arise as transmission systems such as transmission towers and transmission lines are operated to transmit electricity.

There are also research results suggesting that exposure to magnetic fields in the ultra-low frequency band from high-voltage power lines has an effect on the occurrence of diseases such as leukemia, brain tumor, and breast cancer in children.

There is also a need to clearly identify the causal relationship between specific diseases occurring in the local residents near the high-voltage transmission lines of thermal power plants.

Based on this background, the research services promoted will be carried out for four years until 2025.

The total investment budget is KRW 2 billion, and it is carried out by the Korean Society for Environmental Health, which has conducted a ‘Humidifier Disinfectant Environmental Exposure Survey’.

Through this research service, the province will investigate △Electromagnetic wave characteristics generated by high-voltage lines, △Research on the epidemiologic effects of high-voltage line electromagnetic waves on the human body, △EMI protection exposure standards, and △Environmental impact range.

In the first year, which will be conducted until July next year, the health effects of exposure to electromagnetic waves from high-voltage transmission lines will be examined for residents of four cities, counties, and neighboring areas where thermal power plants are located.

Through this research service, the provincial government plans to comprehensively investigate and analyze the relationship between exposure to electromagnetic waves on transmission lines and health effects to find solutions to the long-standing controversy.

Yang Seung-jo, governor of Chungcheongnam-do, who attended the report said, "In the meantime, local residents have expressed their concerns about the health damage caused by high-voltage transmission lines and long-term exposure to electromagnetic waves in thermal power plants, and as the governor, he promised a thorough investigation." This is because energy is important, but what is most urgent and important as the governor of Chungcheongnam-do is the health and safety of resident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9/10 [19:1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