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20 [18:13]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내년도 국비 8조 3127억 원 확보
 
김정환 기자
광고
▲ 충남도청사 1     ©김정환 기자

충남도가 ‘충남의 하늘길’을 열 수 있는 ‘길’을 마침내 찾아냈다.

 

국가균형발전, 한국판 뉴딜 등 국가 재정 투자 방향에 맞춘 전략적 국비 확보 활동을 통해 내년 사상 첫 정부예산 ‘8조 원 시대’를 개막한다.

 

양승조 지사는 31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내달 3일 국회에 제출되는 2022년 정부예산안에 충남 현안 사업 관련 국비 8조 3127억 원을 담아냈다”고 밝혔다.

 

이번 정부예산 확보액은 2021년 정부예산안 7조 6464억 원보다 6663억 원(8.7%) 많고, 국회에서 최종 확정한 7조 8065억 원에 비해서는 5062억 원(6.5%) 많은 규모다.

 

주요 반영 사업으로는 △충남공항 건설 15억 원 △공주∼세종 광역BRT 개발사업 7억 원 △고남∼창기 국도77호 도로 건설 133억 원 △당진항 종합발전전략 수립 5억 원 등이 있다.

 

도의 20년 넘는 숙원인 충남공항은 서산시 고북·해미면 일원 공군 제20전투비행단 활주로를 활용하고, 터미널과 계류장, 유도로, 진입도로 등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2017년 국토교통부 사전타당성 연구 결과 총 사업비는 약 500억 원으로 비용 대비 편익이 1.32로 타당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도는 △서해 중부권 항공 서비스 소외 지역 교통편의 제공 △충남혁신도시와 해미순교성지 국제성지 지정 등 미래 항공 수요 대응 △환황해권 성장거점 육성 등을 위해 충남공항을 조속히 건설해야 한다는 입장을 바탕으로, 청와대와 국회, 기획재정부 등을 찾아 지속적으로 지원을 요청해 왔다.

 

도는 내년 국비에 충남공항 기본계획 수립비 15억 원이 반영됨에 따라 향후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승조 지사는 이번 기본계획 수립비 반영에 대한 환영의 뜻을 밝힌 뒤 “충남공항은 도민 여러분께 하늘길을 열어 드리는 의미가 있는 사업”이라며 “향후 충남공항이 건설되면, 국가균형발전에 기여하고, 충남이 환황해권 성장 중심으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관광산업 발전과 항공 관련 신산업 육성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cheongnam-do secures 8,312.7 billion won in national budget for next year]

 

Chungcheongnam-do has finally found a 'road' that can open 'Chungnam's sky road'.

Through strategic government funding activities tailored to the direction of national fiscal investment, such as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next year, the first ever government budget of 8 trillion won will be kicked off.

Governor Yang Seung-jo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Provincial Government Press Center on the 31st and said, "The government budget for 2022, which will be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3rd of next month, has included 8,312.7 billion won in government expenditures related to the Chungnam project."

The amount secured by the government budget this time is 666.3 billion won (8.7%) more than the 7.64 trillion won in the 2021 government budget, and 506.2 billion won (6.5%) more than the 7.806.5 trillion won finalized by the National Assembly.

Major projects include △Chungnam Airport construction KRW1.5 billion △Gongju~Sejong BRT development project KRW700 million △Gonam-Changgi National Road 77 road construction KRW13.3 billion △Dangjin Port comprehensive development strategy establishment KRW500 million

Chungnam Airport, a long-cherished dream of the province for over 20 years, is a project to utilize the runway of the 20th Fighter Wing of the Air Force in Gobuk and Haemi-myeon, Seosan-si, and to install terminals, apron, taxiways, and access roads.

As a result of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2017, the total project cost was approximately KRW 50 billion, and its feasibility was recognized with a benefit-to-cost ratio of 1.32.

Based on the position that the provincial government should construct the Chungnam Airport as soon as possible to △provide transportation to areas underserved by air service in the central region of the West Sea, △to respond to future aviation demand, such as designating the Chungnam Innovation City and Haemi Martyrdom International holy site, and △ fostering a growth base in the Pan-Yellow Sea region, the Blue House and the National Assembly ,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etc. have been continuously requested for support.

The provincial government expects to gain momentum in future project promotion as the cost of establishing the basic plan for Chungnam Airport will be reflected in next year's national budget.

After welcoming the reflection of the basic plan establishment cost, Governor Yang Seung-jo said, “Chungnam Airport is a meaningful project that opens the way to the sky for citizens. It will be an opportunity for Chungnam to become a center of growth in the Pan-Yellow Sea region, and it will be able to lay the foundation for the development of the tourism industry and the nurturing of new aviation-related industr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8/31 [15:2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