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20 [18:13]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대전국제회의복합지구 지정 추진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 국제회의복합지구 지정 추진, ‘과학MICE’로 경쟁력 강화     © 김정환 기자


대전시와 대전마케팅공사가 대전컨벤션센터(DCC)를 중심으로 엑스포과학공원과 한밭수목원 문화예술단지를 포함한 지역을 문화체육관광부의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지정하기 위해 최근 연구용역 조사를 마치고 2022년 지구 지정을 위한 활동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국제회의 복합지구는 400만㎡ 이내 전문 회의시설과 숙박, 쇼핑, 교통 편의시설이 집적된 구역으로 시‧도지사가 지정하고 문체부 장관이 승인한다. 지정이 승인되면 교통유발금 등 각종 부담금 감면, 사업비 지원 등 관광특구에 준하는 여러 혜택을 받게 된다.

 

지정을 추진 중인 대전 국제회의 복합지구는 수려한 갑천 수변에 조성된 대전컨벤션센터, 아트 앤 사이언스, 한빛탑, 엑스포과학공원과 함께 한밭수목원과 대전예술의전당, 시립미술관 등 전시컨벤션, 호텔, 쇼핑, 레저, 문화예술 시설이 어우러진 국내 최고의 MICE 복합단지로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올해와 내년 중 복합지구 내 중요 시설들이 완공될 예정으로 국제회의 관련 시설의 집적화가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올해 8월 말 신세계 아트 앤 사이언스 내 숙박시설과 복합쇼핑몰이 개장하고, 내년 4월 대전컨벤션센터 제2전시장(DICC)이 개관하면 그동안 다소 부족했던 전시컨벤션 시설과 각종 편의시설이 대거 확충된다.

 

또한, 지난 7월 초 국제회의 집적시설(숙박, 판매, 공연시설) 관계기관 간의 협의체인 “대전 국제회의 복합지구 협의체”를 발족하여 앞으로 정기적인 교류를 통해 긴밀한 네트워크를 형성해 나갈 예정이다.

 

공사는‘과학’이라는 키워드와 MICE를 결합한‘과학 MICE’를 활용하여 대전 국제회의 복합지구의 차별성을 확립하고, 대전이 보유한 다양한 과학과 문화예술 인프라와 연계하여 과학-문화-예술이 함께하는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대전은 이미 명실상부한‘과학 MICE’ 도시로서 2015 OECD 과학기술장관회와 같은 국가적 행사뿐 아니라 2018 국제수리지질학회총회, 2019 아시아오세아니아방역협회총회 등 다양한 과학 국제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른 경험이 있어, 이런 장점들이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 시 타 도시들과의 차별화된 비전과 특성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마케팅공사 고경곤 사장은 “2022년 상반기에 문화체육관광부의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 추진이 예상되는 만큼 집적시설 간 네트워크 형성, 협업체계 활성화, 인재교육 등 활발한 활동을 통해 지구 지정을 받을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promotes designation of Daejeon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Daejeon City and 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designated the area including the Expo Science Park and the Hanbat Arboretum Cultural and Art Complex centered on the Daejeon Convention Center (DCC) as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district of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fter a recent research service survey and designation of the district in 2022 announced that it will begin activities for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is an area where professional conference facilities within 4 million square meters and accommodation, shopping, and transportation convenience facilities are integrated. If the designation is approved, various benefits equivalent to special tourism zones will be provided, such as reduction of various charges such as traffic inducements and support for business expenses.

The Daejeon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which is being designated for designation, is located on the beautiful Gapcheon waterfront, along with the Daejeon Convention Center, Art & Science, Hanbit Tower, and Expo Science Park, as well as exhibition conventions, hotels, shopping and leisure facilities such as the Hanbat Arboretum, Daejeon Arts Center, and the City Museum of Art. It is expected to have unrivaled competitiveness as Korea's best MICE complex with cultural and artistic facilities.

In particular, as important facilities in the multiple district are scheduled to be completed this year and next year, the integration of facilities related to international conferences is expected to proceed rapidly.

At the end of August of this year, accommodation facilities and a shopping complex in Shinsegae Art & Science will open, and when the Daejeon Convention Center 2nd Exhibition Center (DICC) opens in April next year, exhibition and convention facilities and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that have been lacking in the past will be greatly expanded.

In addition, in early July, the “Daejeon International Conference Multiple District Council” was launched, a consultative body between organizations related to international conference facilities (accommodation, sales, and performance facilities), and plans to form a close network through regular exchanges in the future.

By using the keyword 'science' and 'science MICE', which combines MICE, KDHC established the differentiation of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in Daejeon, and connected with the diverse science, culture and arts infrastructure of Daejeon,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where science, culture and art come together. We plan to develop it into

Daejeon is already a 'science MICE' city in name and reality, and has successfully held various international scientific events such as the 2015 OECD Science and Technology Ministerial Meeting, as well as the 2018 International Conference of the International Hydrogeological Society and the 2019 Asia-Oceania Epidemiology Association. It is expected that the advantages will present a vision and characteristics differentiated from other cities when designating a multiple district at an international conference.

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President Koh Kyung-gon said, “As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is expected to promote the designation of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complex in the first half of 2022, it is necessary to ensure that the district can be designated through active activities such as network formation between integrated facilities, activation of the cooperative system, and human resource education. I will prepare for it,” he said.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8/24 [17:2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