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16 [20:26]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교육청, 제2특수학교 착공... 통학 불편 해소
 
김정환 기자
광고
▲ 제2특수학교 조감도     © 김정환 기자


세종시 장애학생들의 원거리 통학 불편 해소와 교육 선택의 폭을 넓혀줄 제2특수학교가 2023년 3월 문을 연다.


세종시교육청은 특수교육대상학생들에게 질 높은 교육을 제공하고 교육권을 강화하기 위해 제2특수학교 건립 착공에 돌입했다고 9일 밝혔다.


신생도시인 세종시는 매년 인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이에 따라 특수교육대상학생 수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기존 특수학교(세종누리학교) 1개교로는 교육시설 부족과 교육과정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것은 물론 학생들의 장거리 통학버스 탑승에 불편함이 많아 제2특수학교 신설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세종시교육청은 주변 상황과 수요자의 요구를 적극 수용하여 제2특수학교를 착공하게 되었으며, 이는 특수교육대상학생의 학습권과 교육권 강화를 위한 교육 여건 개선의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제2특수학교는 세종시 금남면 집현리 619 일원에 부지면적 14,255㎡, 지상 3층, 33학급, 공사비 417억 원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생활공간, 장애 친화적 공간, 지역문화 교류의 거점 공간으로서 역할과 기능을 담당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특히, 학교 건물은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우수인증(BF인증), 녹색건축물 인증,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 등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안전과 친환경 모두를 고려했다.


학교 주변은 자연과 어우러지는 쉼터, 건강과 안전을 고려한 산책로, 학생과 주민이 함께 어우러지는 공간 등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또한 ‘새로운 학교에서 행복한 아이들’이라는 비전을 담아 개개인 맞춤형 교육을 통해 다양한 학생들이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살아가는 것을 목표로 교육과정이 운영된다.


학생의 장애특성을 반영한 생활중심 교육활동을 통해 지역주민과 함께 소통하고 공감하는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교육과정 자율성 확보로 문화·예술·체육 중점 교육과정, 장애정도를 고려한 진로·직업교육 중점 특성화 교육과정을 운영해 학생의 꿈과 희망을 실현시키는 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Cheon-Gyeom KIM

 

[Sejong City Office of Education begins construction of the 2nd special school... Resolving the inconvenience of commuting]


The second special school, which will relieve the inconvenience of long-distance commuting for students with disabilities in Sejong City and expand their educational options, will open in March 2023.
The Sejong City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on the 9th that it has begun construction of the second special school to provide high-quality education to students eligible for special education and to strengthen their right to education.
Sejong City, a new city, has a rapidly growing population every year, and the number of students eligible for special education is steadily increasing accordingly.
With one existing special school (Sejong Nuri School), the need for a new special school was raised due to the lack of educational facilities and difficulties in operating the curriculum, as well as the inconvenience of students riding the long-distance school bus.
The Sejong City Office of Education began construction of the second special school by actively accommodating the surrounding circumstances and the needs of consumers, and this is expected to be a turning point in improving educational conditions to strengthen the right to study and education of special education target students.
The second special school will be built in 619, Jiphyeon-ri, Geumnam-myeon, Sejong-si, with a site area of ​​14,255 m2, 3 stories above the ground, 33 classes, and a construction cost of 41.7 billion won.
It is designed to fulfill its role and function as a living space, disability-friendly space, and a base space for local cultural exchange.
In particular, the school building considered both safety and eco-friendliness of students subject to special education such as obstacle-free living environment excellent certification (BF certification), green building certification, and zero-energy building certification.
The area around the school will be decorated with shelters that harmonize with nature, trails that consider health and safety, and spaces where students and residents can harmonize together.
In addition, with the vision of 'Happy children in a new school', the curriculum is operated with the goal of helping diverse students live as members of the local community through personalized education.
We also plan to operate a program to communicate and empathize with local residents through life-oriented educational activities that reflect the characteristics of students with disabilities.
In addition, by securing curriculum autonomy,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come a place of education to realize the dreams and hopes of students by operating a curriculum focusing on culture, art, and physical education, and a specialized curriculum focusing on career and vocational education considering the degree of disability.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8/09 [13:1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