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7.30 [15:41]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학생문화예술관람비 지원사업’추진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청사 여름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전국 최초로‘학생문화예술관람비 지원사업’을 추진중이라고 밝혔다.

 

지역 문화예술인의 창작활동 촉진과 더불어 학생들의 다양한 문화체험(공연ㆍ전시 등)참여기회 확대를 위해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이번 사업을 위해 대전시는 그동안 새로운대전위원회의 ‘문화예술생태계조성’워킹그룹을 통해 기본계획을 마련했으며, 사업 시급성 설득 및 3차례 사업 보완을 거쳐 보건복지부로부터 사회보장제도 협의를 지난 16일 최종 완료했다.
 
이번 보건복지부와의 협의완료로 사업 추진에 탄력을 얻은 대전시는, 앞으로 교육청과 문화재단과 공동ㆍ협업하여 ‘사업추진자문단 또는 학술용역‘으로 사업 추진에 따른 문제점 및 부정행위 근절 등 업무매뉴얼 마련과 중장기 마스터플랜 수립 등 통합운영시스템 발주를 조속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전시 박도현 문화예술정책과장은 “이번 사회보장제도 협의 완료를 통해 보건복지부가 학생문화예술관람비 지원사업을 중요한 문화예술정책의 새로운 비전으로 평가한 것으로 판단되며, 더불어 지역예술인의 기본 성장과 도약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시는 올해 중학생 및 학교밖 청소년 약 41,000명 대상으로 시범사업으로 지역문화예술시장의 공연ㆍ전시 공급량과 학생 관람 수요량 매칭에 의거 사업 기간을 내년도까지로 연장할 계획이다.

 

대전시와 대전시교육청은 5대5 비율로 올해 12억 원의 예산을 편성하고 학생 1인당 2만 원을 지원하기로 하는 한편, 내년도 사업대상 및 사업비는 올해 시범사업 후 사업평가 및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결정키로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Promotion of ‘Student Culture and Art Fee Support Project’]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was the first in the country to promote the ‘Student Culture and Art Admission Support Project’.

For this project, which is being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to promote the creative activities of local cultural artists and to expand opportunities for students to participate in various cultural experiences (performances and exhibitions, etc.), Daejeon City has been through the 'Cultural Arts Ecosystem Creation' Working Group of the New Daejeon Committee. A basic plan was prepared, and after persuading the urgency of the project and supplementing the project three times, consultations on the social security system were finally completed with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on the 16th.
Daejeon City, which gained momentum through the completion of the consultation with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will collaborate and collaborate with the Office of Education and the Cultural Foundation to prepare work manuals such as eradication of problems and irregularities in project promotion as a 'project promotion advisory group or academic service' It said that it plans to promptly push for an order for an integrated operation system,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a mid- to long-term master plan.
Daejeon City Culture and Arts Policy Division Director Park Do-hyeon said, “With the completion of the consultation on the social security system, it is judged that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has evaluated the student culture and arts admission support project as a new vision for important culture and arts policy, and it is expected that the basic growth and leap of local artists will be achieved. It will be an opportunity,” he said.
As a pilot project for about 41,000 middle school students and out-of-school youth this year, Daejeon plans to extend the project period until next year based on matching the supply of performances and exhibitions in the local culture and art market with the demand for student viewing.

Daejeon City and the Daejeon City Office of Education decided to budget 1.2 billion won this year in a 5:5 ratio and support 20,000 won per student. made the key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21 [13:2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