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7.29 [22:0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공직자 대상 수어 특별 교육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청사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6월 17일부터 7월 8일까지 매주 목요일(15:00~17:00) 시청 4층 전산교육장에서 시 공직자를 대상으로 수어교육을 진행하며, 첫 수업을 17일 오후 실시했다고 밝혔다.

 

수어는 청각장애인을 뜻하는 농인(聾人)이 사용하는 언어이며 2016년에 한국수화언어법이 제정되어 우리나라 농인의 공용어로 인정받고, 2021년 올해는 한국수어의 날’(2월 3일)을 기념하는 첫 해였으며,  6월 3일은 농아인의 날이기도 하다.

 

이번 교육은 또 하나의 언어, 농인의 언어인 ‘수어’를 공무원부터 솔선하여 관심을 갖고 함께 익힘으로써, 수어문화 감수성을 향상하고 청각장애인에 대한 이해와 공감, 소통 능력을 높여 맞춤형 행정서비스를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교육 내용은 공공기관에서 활용 가능한 민원 응대 수어와 기초생활 수어, 수어와 농인에 대한 이해 등으로 이루어졌다.

 

교육 대상은 대전시 공직자로 장애인 접점부서인 민원, 복지 분야 담당자를 우선 선발 후, 희망자를 추가로 모집했으며, 수어교육의 특성을 고려하여 소수 20인 내외로 대면 강의로 진행한다.

 

이번 강의는 예비사회적기업인 청각장애인생애지원센터 가치문화확산팀 매니저로 활동하고 있는 농인 허다형 강사님이 맡았으며, 수어교육 뿐만 아니라 직접 겪은 농인의 삶과 문화를 생생하게 들을 수 있어 더욱 뜻깊은 시간이었다.

 

대전시 관계자는“이번 공직자 수어교육을 통해 청각‧언어장애인들을 보다 깊이 이해하는 시간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수어 보급이 확대되어 장애인의 정보접근성을 강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이번 공직자 대상 수어교육 뿐만 아니라 주요 시정에 대한 수어통역 및 전시 수어해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special sign language education for public officials]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held sign language education for city officials every Thursday (15:00-17:00) from June 17 to July 8 at the computer education center on the 4th floor of City Hall, and held the first class on the afternoon of the 17th.

Sign language is a language used by deaf people, meaning the deaf, and the Korean Sign Language Language Act was enacted in 2016 and recognized as the official language of the deaf in Korea. In 2021, this year is the Korean Sign Language Day (February 3). It was the first year to commemorate the

This education supports customized administrative services by improving sensibility of sign language culture and enhancing understanding, empathy, and communication skills for the deaf and hearing impaired by taking the initiative of public officials and learning sign language, another language for the deaf. prepared to do

The contents of the education consisted of sign language for responding to civil complaints that can be used in public institutions, sign language for basic living, and understanding of sign language and the deaf.

The target of the training was Daejeon city officials, who first selected the person in charge of civil affairs and welfare, which is the contact department for the disabled, and then recruited additional applicants.

This lecture was taught by Dahyung Huh, a deaf instructor who is working as a manager of the value culture diffusion team at the Life Support Center for the Deaf, a preliminary social enterprise.

An official from Daejeon City said, “I hope that this sign language education for public officials will provide a deeper understanding of the hearing and speech impaired, and I hope that the spread of sign language will increase the accessibility of information for the disabled.”

Meanwhile, Daejeon City is providing sign language education for public officials as well as sign language interpretation and sign language interpretation services for major municipalit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18 [14:0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