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8.02 [22:22]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천안,아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천안,아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도로변 불법광고물 부착 ‘사전 차단’
 
김정환 기자
광고
▲ 아산시, 도로변 불법광고물 부착방지 시설 설치     © 김정환 기자


충남 아산시가 도시 미관을 저해하는 불법 전단지·벽보 부착방지를 위해 도심지 주요 도로변에 불법광고물 부착방지 시설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불법광고물 부착방지 시설은 일반적인 테이프나 풀 등이 붙지 않는 재질로 만들어져 광고물 부착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만약 부착하더라도 자국 없이 떨어져 벽보나 불법광고물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설치구간은 원도심 둘레로 △시청사거리~터미널앞사거리~대온천탕~시청사거리 △시청사거리~온양제일호텔~아산충무병원~시청사거리 도로변 일원이며 설치대상은 가로등, 신호등, 전신주 등 공공시설물 389개다.

 

부착방지 시설은 엠보시트지를 활용했으며 아산의 다양한 자연, 첨단, 사람, 예술, 역사, 전통 등 문화적 자산을 그래픽 모티브로 표현한 공공디자인을 적용해 아산시의 정체성이 드러날 수 있게 했다.

 

아산시 관계자는 "도시미관 저해의 주범으로 지목되어온 불법광고물 부착을 원천적으로 차단해 깨·깔·산·멋(깨끗, 깔끔, 산뜻, 멋진) 도시이미지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Asan City, ‘pre-blocking’ of illegal advertisements on the roadside]

 

The city of Asan,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nounced that it has completed the installation of facilities to prevent the attachment of illegal advertisements on major roads in downtown areas to prevent the attachment of illegal flyers and posters that impair the aesthetics of the city.

The facilities for preventing the attachment of illegal advertisements are made of materials that do not stick to general tapes or glue, so not only can advertisements be prevented from being attached in advance, but even if they are attached, they can fall off without a trace and effectively manage posters and illegal advertisements.

The installation section is around the original downtown area △ City Hall Intersection ~ Terminal Front Intersection ~ Daeoncheon Bath ~ City Hall Intersection △ City Hall Intersection ~ Onyang Jeil Hotel ~ Asan Chungmu Hospital ~ City Hall Intersection Roadside area.

The anti-adhesion facility used embossed paper and applied a public design that expresses Asan's various cultural assets such as nature, cutting-edge technology, people, art, history, and tradition as graphic motifs to reveal the identity of Asan City.

An Asan city official sai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contribute to the creation of a city image that is clean, neat, fresh, and stylish (clean, neat, refreshing, cool) by fundamentally blocking the attachment of illegal advertisements, which have been pointed out as the main culprits in hindering the aesthetics of the city."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15 [10:4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