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7.28 [18:13]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허태정 시장, 진행중인 사업 시민과 공유의 장 마련해야...
 
김정환 기자
광고
▲ 허태정 대전시장     © 김정환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이 1일 열린 6월 확대간부회의에서 민선7기 3년차를 맞아 지금까지 추진사업 성과를 종합 정리하고, 진행 중인 사업의 구체적 진행상황을 시민과 공유할 것을 주문했다. 

 

허태정 시장은 “지난 3년 동안 거둔 실질적 성과를 정리하고 남은 기간 무엇을 할지 계획을 시민들께 보고할 시점”이라며 “각 사업별 결과를 연결시켜 종합적 성과를 알리고, 진행 중인 사업도 언제, 어떻게 구체화하겠다는 계획을 알려 행정 신뢰도를 높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허태정 대전시장은 현재 가장 중요사업으로 꼽히는 케이-바이오랩허브 공모사업에 반드시 선정되도록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사업은 우리시가 제안했음에도 미래 유망성 때문에 12개 광역지자체가 신청해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다”며 “나를 비롯해 모든 직원이 총력을 다하고, 시민사회와 지역정치권, 언론이 모두 나서 반드시 유치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자”고 독려했다.

 

이어 최근 도시철도 2호선 노선을 대전역 경유로 변경한 것과 관련, 확정안이 조속히 진행되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허 시장은 “2호선이 대전의 성장동력 기반인 대전역을 경유토록 변경한 것은 미래를 위한 결정”이라며 “추후 지선망 확충 때 변화되는 도시환경 속에서 예측되는 소외된 대중교통 소요지역이 빠지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날 허 시장은 최근 사회이슈로 떠오른 젠더갈등에 대해 언급하고 조직 내 성인지감수성이 올바르게 정립되도록 특별한 관리를 지시했다. 

 

허 시장은 “젠더갈등을 단순히 세대간, 성별간 문제로 치부하지 말고 섬세하게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며 “젠더문제에 대응해 구성원이 서로를 이해하고 화합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Mayor Tae-Jeong Heo, the ongoing business needs to provide a forum for sharing with citizens...]

 

Daejeon Mayor Heo Tae-jung, at an expanded executive meeting held on the 1st of June, ordered that the 3rd year of the 7th popularly elected members be comprehensively summarized and the specific progress of the ongoing project should be shared with citizens.

Mayor Heo Tae-jeong said, “It is time to summarize the practical achievements of the past three years and report to the citizens what we will do with the remaining period. to increase the credibility of the administration,” he said.

In addition, Daejeon Mayor Heo Tae-jung emphasized that the company should concentrate its capabilities to be selected for the K-Bio Lab Hub public offering, which is currently considered the most important business.

He continued, “Even though our city has proposed this project, because of its promising future, 12 local governments have applied for this project and are competing fiercely. Let's do our best to make it possible."

Then, in relation to the recent change of the subway line 2 route to Daejeon Station, he urged them to work hard to make the final decision as soon as possible.

Mayor Huh said, “It is a decision for the future to change Line 2 to go through Daejeon Station, which is the base of Daejeon’s growth engine. ” he said.

On the same day, Mayor Heo mentioned gender conflict, which has recently emerged as a social issue, and ordered special management to properly establish gender sensitivity within the organization.

Mayor Huh said, “We need to look at gender conflict in a delicate way rather than simply dismissing it as a problem between generations and gender.” He said, “In response to gender issues, we need to make efforts so that members can understand and harmonize with each other.” .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01 [15:1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