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7.30 [15:41]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문화 · 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320㎞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승격’ 도전
 
김정환 기자
광고
▲ 내포문화숲길 전체 노선도     © 김정환 기자


충남도가 최근 내포문화숲길 관련 기관·단체 간 상생협약 체결 및 협의체 구성 등을 마치고, 이달 말 국가숲길 지정을 신청한다고 1일 밝혔다.

 

산림생태적 가치와 역사·문화적 가치가 높은 내포문화숲길에 대한 보다 체계적인 관리를 위해 ‘국가숲길 승격’을 도전에 나선 것.
 
국가숲길은 숲길에 대한 산림생태, 역사·문화적 가치, 규모와 품질 등을 평가해 산림청장이 지정·고시해 관리하는 제도로, 지난해 6월 도입됐다.

 

현재 국가숲길은 지리산 둘레길, 백두대간 트레일, 비무장지대(DMZ) 펀치볼 둘레길, 대관령 숲길 등 4곳으로, 지난 5월 산림청이 최초로 지정했다.

 

자치단체로는 처음 국가숲길 지정에 도전하는 내포문화숲길은 서산과 당진, 홍성, 예산 등 4개 시군, 26개 읍면동, 121개 마을 320㎞를 연결한다.

 

도는 지난 2010년부터 3년 간 76억여 원을 투입해 계단과 노면을 정비하고, 안내센터 5개소를 설치하는 등 내포문화숲길 조성 사업을 추진했다.

 

내포문화숲길은 또 지역적 특성을 반영, △내포 역사 인물동학길 △백제 부흥군길 △원효 깨달음길 △내포 천주교 순례길 등 4개 주제로도 구분한다.

▲ 백제부흥군길 4코스(팔봉산 임도)     © 김정환 기자

 

내포 역사 인물동학길은 만해 한용운∼이응노 생가지를 연결하는 길과 내포 동학의 역사가 깃든 길 등으로 58.5㎞ 규모이며, 나당연합군과 전투를 치른 역사적 지점들을 연결한 백제부흥군길은 110.3㎞에 달한다.

 

불교의 발자취를 걸으면서 느낄 수 있는 원효 깨달음길은 103.5㎞, 내포천주교 순례길은 47.8㎞로 내포지역 천주교 성지를 만날 수 있다.

 

내포문화숲길은 특히 2017년 대통령 직속 지역발전위원회 균형발전 선도 최우수 사업으로, 2019년에는 산림청 주관 산림복지분야 합동워크숍 우수사례 대상을 수상하며 우수성도 인정받았다.

 

국가숲길로 지정받기 위해 충남도는 지난달 서산·당진·홍성·예산 등 4개 시군, 중부지방산림청, 사단법인 내포문화숲길 등 6개 기관·단체와 ‘내포문화숲길 민·관 상생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민관협의체는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지정 신청 공동 협력 추진, 체계적 운영 관리,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속가능한 발전 방안 도출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충남도는 앞으로 국가숲길 지정 기준에 맞는 자료 등을 준비, 이달 말 지정 신청을 진행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cheongnam-do, 320km Naepo Cultural Forest Road ‘National Forest Road Promotion’ Challenge]


Chungnam Province announced on the 1st that it would apply for national forest trail designation at the end of this month after signing a win-win agreement between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related to Naepo Cultural Forest Trail and forming a consultative body.

In order to more systematically manage the Naepo Cultural Forest Trail, which has high forest ecological value and historical and cultural value, it is taking on the challenge of ‘elevating the national forest road’.
The National Forest Trail is a system designated, announced and managed by the head of the Korea Forest Service after evaluating forest ecology, historical and cultural values, scale and quality, etc., and was introduced in June last year.

Currently, there are four national forest trails: Jirisan Dullegil, Baekdudaegan Trail, Demilitarized Zone (DMZ) Punchball Dullegil, and Daegwallyeong Forest Trail, which were first designated by the Korea Forest Service in May.

The Naepo Culture Forest Trail, which challenges the designation of a national forest road for the first time as a local government, connects Seosan, Dangjin, Hongseong, Yesan, 4 cities and counties, 26 eup, myeon, dong, and 121 villages 320 km.

The provincial government has invested 7.6 billion won for three years since 2010 to improve the stairs and road surfaces, and to promote the creation of the Naepo Cultural Forest Trail by installing five information centers.

Reflecting regional characteristics, the Naepo Cultural Forest Trail is divided into four themes: △Naepo History Inseongdonghak-gil △Baekje Buheunggun-gil △Wonhyo Enlightenment Road △Naepo Catholic Pilgrimage Route.

Naepo History Insukdonghak-gil is 58.5km long, including the road connecting Manhae Han Yongun to Lee Ungno's birthplace and the road steeped in the history of Naepo Donghak. The Baekje Revivalist-gil Road, which connects historical points where the Nadang Allied Forces fought, is 110.3km long.

The Wonhyo Enlightenment Path, which you can feel while walking in the footsteps of Buddhism, is 103.5 km long, and the Naepo Catholic pilgrimage path is 47.8 km long.

In particular, the Naepo Cultural Forest Trail was the best project to lead balanced development by the Regional Development Committee under the direct control of the President in 2017, and in 2019, it was awarded the Grand Prize at the joint workshop for forest welfare by the Korea Forest Service, and its excellence was also recognized.

In order to be designated as a national forest road, Chungnam Province signed an MOU for 'Private-Private Cooperation on the Naepo Culture Forest Trail' with 4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Seosan, Dangjin, Hongseong, and Yesan last month, the Jungbu Regional Forest Service, and 6 organizations including the Naepo Cultural Forest Trail. did.
The public-private consultative body will play the role of promoting joint cooperation in the application for national forest road designation of the Naepo Cultural Forest Trail, systematic operation management, and deriving sustainable development plans such as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Chungcheongnam-do plans to prepare materials that meet the national forest road designation criteria and apply for designation at the end of this month.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01 [10:3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