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7.29 [22:0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서산.당진.태안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서산.당진.태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목욕장업 방역수칙 선제적 합동점검
 
김정환 기자
광고
▲ 목욕장업 합동점검 사진     © 김정환 기자


충남 당진시가 관내 목욕장업에 대해 정부 합동방역점검단과 함께 선제적으로 방역수칙 점검에 나서 코로나 19 확산 예방을 위한 특별점검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 24일부터 목욕장업소 17곳에 대해 보건복지부, 충남도청 등과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방역수칙 위반 여부를 확인하고 있으며, 주요 점검내용으로는 ▲전자출입명부, 수기명부 및 080 안심콜 등 출입자명부 관리 ▲이용자의 마스크 착용 의무 등 방역수칙 게시 및 준수안내 ▲일 2회 이상 시설 소독, 3회 이상 환기 실시 ▲시설 내에서 대화하지 않기 안내 ▲이용자 발열체크 및 유증상자 확인 ▲시설 신고면적 8㎡당 1명으로 이용 인원 제한 ▲공용물품(평상, 공용컵) 사용 금지 ▲정기이용권 발급 금지 등이다.

 

합동점검반은 인근 지자체 목욕장 시설에서 소규모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취약시설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방역수칙 위반사례 적발 시 1회 적발에도 행정처분을 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적용해 관련법령에 따라 행정처분을 진행할 예정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목욕장업소 특성상 불특정 다수가 밀폐된 공간에서 마스크 지속 착용이 어려운 상태로 장시간 체류하는 점, 탈의실과 같은 공용공간을 이용하는 점, 탕 내에서 이용자들 간의 대화를 통해 코로나 19가 확산되는 점 등으로 집단감염 위험성이 크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관리 감독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ngjin City, preemptive joint inspection of the quarantine regulations of the bathhouse business]

 

Dangjin City, Chungnam, announced that it will conduct a special inspection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after proactively checking the quarantine regulations with the government joint quarantine inspection team for the bathhouse business in the building.

This inspection has organized a joint inspection team with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the Chungnam Provincial Office for 17 bathing facilities from the 24th to check whether they violate the quarantine rules, and the main inspection details include ▲ electronic access list, manual list, and 080 safety call. List management ▲ Posting and complying with quarantine rules such as the user's duty to wear a mask ▲ Disinfecting facilities at least twice a day, ventilating at least 3 times ▲ Guidance not to talk inside the facility ▲ Checking the user's heat and confirming the symptom box ▲ Facility reporting area 8㎡ The number of users is limited to one per person ▲The use of common items (normal, common cup) is prohibited ▲The issuance of regular tickets is prohibited.

The joint inspection team reinforces inspection of vulnerable facilities as small-scale group infections occur sporadically in bath facilities of nearby local governments, and applies the'One Strike Out System', which enforces administrative disposition even once a violation of the quarantine rules is detected. It is scheduled to proceed with administrative disposition according to the following.

A public health center official said, “Due to the nature of bathing facilities, many unspecified people stay for a long time in a state where it is difficult to continue wearing masks in an enclosed space, use common spaces such as changing rooms, and the spread of Corona 19 through conversations between users in the bath. As the risk of group infection is high, we will continue to manage and supervise i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26 [11:2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