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7 [18:00]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국민정책디자인단 출범…세종형 아동보호체계 구축
 
김정환 기자
광고
▲ 국민정책디자인단     © 김정환 기자


세종시가 14일 청사에서 아동학대 관련 분야 전문가, 시민, 경찰, 관계 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1 세종시 국민정책디자인단’ 발대식을 가졌다.

 

세종시는 이번 발대식을 시작으로 아동학대의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학대피해 아동의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위해 ‘세종형 아동보호체계’를 본격 가동한다.

 

국민정책디자인은 정책 수요자인 국민, 공급자인 공무원, 서비스디자이너가 정책 대상자의 요구를 파악해 공공정책·서비스를 기획·설계하는 국민참여형 정책모형이다.

 

세종시는 지난 달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국민정책디자인단 우수 지원과제로 선정돼 올해 아동학대 방지를 위한 세종형 아동보호체계를 마련하고자 ‘미안해…나도 아빠·엄마가 처음이야’를 추진과제로 선정했다.

 

이 과제는 학대피해아동에 대한 체계적인 사후관리, 아동의 안정적 정착과 가정의 새 출발을 지원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국민정책디자인단은 아동전문가, 경찰, 교육계, 아동·사회단체, 학계 등 12명으로 구성됐으며 이달부터 오는 9월까지 과제를 진행한다.

 

세종시는 학대피해아동의 90% 이상이 원가정으로 복귀할 수 밖에 없는 현실에 착안해, 이를 보완할 후속조치에 초점을 맞춰 학대 주체인 가해자(부모)에 대한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학대 되물림, 학대재발방지에 대해 해결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국민정책디자인단은 앞으로 10회 이상의 워크숍, 토론 등을 거쳐 오는 10월까지 세종형 맞춤 아동보호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launches the National Policy Design Team… Sejong type child protection system establishment]


Sejong City held an inauguration ceremony for the “2021 Sejong City National Policy Design Team” at the government building on the 14th, attended by more than 20 experts in the field of child abuse, citizens, police, and related public officials.

Starting with this inauguration ceremony, Sejong City will begin operating the “Sejong-type Child Protection System” in earnest to solve the fundamental problem of child abuse and to continue follow-up management of children victims of abuse.

National Policy Design is a public participation policy model in which the public as a policy consumer, public officials as a supplier, and service designers plan and design public policies and services by grasping the needs of policy targets.

Sejong City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support project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2021 as an excellent support project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order to establish a Sejong-type child protection system to prevent child abuse this year. I’m also the first to have a dad and a mother” as the project.

This task aims to provide systematic follow-up management for abused children, stable settlement of children, and support for a new family start.

The National Policy Design Team is composed of 12 people, including child experts, police, education, children and social groups, and academia, and will carry out the task from this month to September.

Sejong City focuses on the reality that more than 90% of children victims of abuse have no choice but to return to their original family, and focuses on follow-up measures to compensate for the abuse, based on understanding and sympathy with the abuser (parents) as the subject of abuse. In addition, it plans to find a solution to the prevention of recurrence of abuse.

The National Policy Design Team plans to establish a customized child protection system for Sejong by October after more than 10 workshops and discussion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14 [13: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