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6 [23:27]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기상청+3개 공공기관 대전 이전 확정 발표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 이전기관을 발표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 김정환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의 세종시 이전에 따른 공공기관 대전 이전 기관이 확정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7일 오후 4시 브리핑을 통해 중기부 등 세종 이전에 따른 대체 공공기관으로 기상청, 한국기상산업기술원, 한국임업진흥원과 함께 한국특허전략개발원의 대전 이전이 최종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1월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의 대전 이전이 난항을 겪으면서 대전시와 국무조정실, 정치권 등이 약 3개월 동안 물밑 협의를 거쳐 지역특화산업과 연계하여 혁신성장 클러스터 조성에 유리한 공공기관을 유치한 것이라는데 큰 의미를 부여했다.

 

대전으로의 이전 시기는, 기상청의 경우 국토부 주관하에 이전 절차가 진행 중에 있으며, 오는 7월까지 지방이전계획(안)에 대한 균형위 심의와 국토부 승인 등을 거쳐 금년 12월 정부대전청사 입주가 시작될 예정으로 있다.

 

3개 기관의 대전 이전도 국토부 주관하에 함께 진행되며, 이전 시기는 공공기관별로 청사 신축 또는 임차 등 기관 여건을 반영한 이전계획을 수립하여 균형위 심의를 거쳐서 구체적으로 확정될 전망이다.

 

앞으로 기상청은 대전 이전을 계기로 기관의 상징성을 고려하여 세계적인 수준의 `탄소ZERO 국가기상센터' 건립을 추진할 계획인데, 이는 대전의 새로운 랜드마크로서 국․내외 회의 유치, 일자리 창출 등을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기상산업기술원은 기상청과 동반 이전을 계기로 `기상산업 클러스터'를 조성하여 원스톱 기상기업 지원체계 운영과 대덕특구 R&D 인프라와의 시너지효과로 대전이 명실상부한 기상산업의 중심지로 발돋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임업진흥원은 매년 약 2만명의 교육생들이 대전을 방문하게 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며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과 더불어 `산림산업 클러스터'를 조성하여 대전이 산림과 임업의 중심도시로 도약하게 될 전망이다.

 

한국특허전략개발원은 대전 이전을 통해 특허청, 특허심판원, 국제지식재산연수원 등과 연계한 세계 최고 수준의 지식산업 경쟁력을 확보하고 혁신도시 시즌2에서 수도권 소재 특허청 산하 공공기관(한국발명진흥회, 한국지식재산보호원 등)의 대전 유치를 위한 유리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되었다.

 

한편, 이전기관들은 향후 지역인재를 30%까지 의무적으로 채용하므로 지역 청년들에게는 더 많은 취업의 기회도 열리게 되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난해 중기부 세종 이전 추진으로 촉발되어  4개의 공공기관 대전 이전이 확정된 것은 시민, 시민단체, 언론인, 정치권 등 모두가 합심해서 이루어낸 결과”라며, “이제, 확정된  기관들이 하루빨리 대전으로 내려와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대전의 혁신성장에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Meteorological Administration + 3 public institutions announced to move to Daejeon]

 

According to the relocation of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Ministry of SMEs) to Sejong City, the institution before Daejeon was confirmed.

Heo Tae-jeong, mayor of Daejeon, announced through a briefing at 4 pm on the 7th that the transfer of the Korea Patent Strategy Development Institute to Daejeon was finalized together with the Meteorological Administration, Korea Meteorological Industry and Technology Institute, and Korea Forestry Promotion Agency as alternative public institutions following the relocation of Sejong, including the Ministry of Medium and Medium Business.

At the same time, as the Korea Institute of Energy Technology Evaluation and Planning's relocation to Daejeon at the end of last January was difficult, the city of Daejeon, the State Affairs Office, and the politician, etc., had been negotiated for about three months before attracting public institutions that are beneficial to the creation of innovative growth clusters in connection with regional specialized industries. Gave great meaning.

In the case of the Meteorological Administration, the relocation procedure is under way under the supervision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move-in to the Daejeon Government Complex in December of this year after deliberation by the Balancing Committee on the local relocation plan (draft) and approval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s in progress. It is scheduled to begin.

The relocation of the three institutions to Daejeon is also under the supervision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relocation period is expected to be concretely confirmed after deliberation by the Balance Committee by establishing a relocation plan that reflects institutional conditions, such as new building or lease, for each public institution.

In the future, the Meteorological Administration plans to promote the construction of a world-class'Carbon Zero National Weather Center', taking into account the symbolicity of the institution from the relocation of Daejeon. This is a new landmark in Daejeon. It is expected to revitalize the product.

The Korea Meteorological Industry and Technology Institute is expected to establish a'meteorological industry cluster' on the occasion of a joint relocation with the Korea Meteorological Agency, to operate a one-stop meteorological enterprise support system and to create a synergy effect with the R&D infrastructure of the Daedeok Special Zone, making Daejeon a center of the meteorological industry. do.

The Korea Forestry Promotion Agency, with about 20,000 trainees visiting Daejeon every year, will greatly help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Daejeon will leap into the center of forest and forestry by creating a'Forest Industry Cluster' with the Forest Service and Korea Forest Welfare Promotion Agency. It is expected to be done.

The Korea Patent Strategy Development Institute secured world-class knowledge industry competitiveness in connection with the Korean Intellectual Property Office, Patent Tribunal, and International Intellectual Property Training Institute through the relocation of Daejeon. Etc.) to induce Daejeon.

On the other hand, since the former institutions are obligated to hire up to 30% of local talent in the future, more employment opportunities are open to local youth.

Daejeon Mayor Hur Tae-jeong said, “The four public institutions that were triggered by the relocation of Sejong in the mid-term last year were confirmed as a result of the joint efforts of citizens, civic groups, journalists, and politicians. I will do my best to come down to Daejeon as soon as possible, settle down stably, and create a synergy effect on the innovative growth of Daeje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07 [17:0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