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7 [18:00]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대덕 평촌지구 지원시설용지 첫 분양
 
김정환 기자
광고
▲ 평촌지구 조감도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 ‘지원시설용지’에 대해 5월 6일 분양공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분양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5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번 일정은 기존 3차례에 걸쳐 진행된 산업시설용지가 86%의 높은 분양률을 기록한 데 이어, 산업시설용지 허용업종 관련 협회의 설문 조사 결과 입주희망 수요와 맞물려 지원시설 용지 분양시기가 적정하다고 판단된 데 따른다.

 

분양대상은 대덕구 평촌지구 내 13필지(공급면적 1만 2,434㎡) 규모로 최고층수 7층 이하, 건폐율 60% 이하, 용적률 350% 이하로 제1,2종 근린생활시설, 판매시설 등을 지을 수 있다.

 

이번 분양은 입주기업의 효율적인 생산 활동 지원 및 근로자의 생활편익 도모를 목적으로 하는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온비드(한국자산관리공사 온라인 공공자산 처분시스템)를 통해 경쟁 입찰로 진행될 예정이다.

 

분양공고는 대전시 및 대전도시공사 홈페이지, 한국자산관리공사 등에서 확인 가능하며,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온비드에서 신청접수 후 낙찰자는 25일까지 대전도시공사(분양팀)와 계약을 체결하면 된다.

 

이번 공급용지의 총 감정평가액은 139억 1,122만 원, 3.3㎡당 평균 369만 2,000원 선으로 경쟁 입찰의 방법으로 진행되며, 대금 납부 방법은 입주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3년 6회(무이자)기준으로 계약금과 중도금(5회) 및 잔금으로 분할 납부 가능하다.

 

한편,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은 대덕구 평촌동 일원 20만 1,017㎡에 899억 원을 투자하여, 친환경 금형산업 특화단지 조성을 위한 신규 산업시설용지 공급과 입주기업의 효율적인 생산 활동 지원 등을 위한 지원시설 용지를 공급하는 사업으로 신탄진동 일원은 내년 하반기 준공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Daedeok Pyeongchon District Support Facility Land First Pre-sale]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will be conducting full-scale pre-sale with the announcement of the pre-sale on May 6 for the “support facility site” for the Daedeok Pyeongchon district urban development project.

According to the city of Daejeon on the 5th, this schedule recorded a high pre-sale rate of 86% for industrial facility land that was conducted three times, and the timing of the sale of support facility land in line with the demand for occupancy as a result of a survey conducted by associations related to industries that allowed industrial facility land Is determined to be appropriate.

The pre-sale target is 13 parcels (supply area 12,434㎡) in Pyeongchon district, Daedeok-gu, with 7 floors or less with the highest number of floors, 60% or less, and floor area ratio of 350% or less. have.

This pre-sale will be conducted through competitive bidding through On-Bid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s online public asset disposal system) targeting end-users with the aim of supporting efficient production activities of tenant companies and promoting workers' living convenience.

Sales announcements can be found on the Daejeon City and Daejeon City Corporation website,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etc.After receiving an application from On-Bid from the 12th to the 14th, successful bidders can sign a contract with Daejeon City Corporation (sales team) by the 25th.

The total appraised value of this supply site is 1,9111.22 million won, and an average of 3.692,000 won per 3.3㎡ is conducted through competitive bidding, and the payment method is 3 years and 6 times (interest-free) to reduce the economic burden of tenants. As a standard, it is possible to pay a down payment, an intermediate payment (5 times), and a balance in installments.

Meanwhile, the Daedeok Pyeongchon District Urban Development Project invested 89.9 billion won in 2,01017m2 in Pyeongchon-dong, Daedeok-gu, to supply new industrial facility land for the creation of an eco-friendly mold industry specialized complex and support facility sites for efficient production activities of tenant companies. The construction of the Shintanjin-dong area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the second half of next year.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05 [09: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