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22 [18:5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문화재단, 6월 기획공연 연극 ‘아버지’개최
 
김정환 기자
광고
▲ [6월 기획공연]연극 아버지_포스터     © 김정환 기자


세종시문화재단이 6월 기획공연으로 연극 <아버지>를 6월 10일(목) 저녁 7시 30분 세종문화예술회관에서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부모의 의미를 되새기고 가족 간의 사랑을 코믹하게 재조명한 작품으로,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어 가족 간의 만남이 줄어든 시민관객들에게 더욱 의미 있는 메시지를 전하고자 대화를 중심으로 이야기를 풀어내는 연극 장르로 기획되었다.

 

연극 <아버지>는 부친 임종 후 장례식장에 모인 자식들이 유산에만 혈안이 되어 벌이는 다툼과 타인의 죽음으로 이득을 취하려는 장례식장 직원의 에피소드 등으로 물질 만능주의 시대의 자화상, 그에 얽힌 진정한 가족 간의 사랑을 그려내었다. 이번 공연은 제29회 전국연극제 은상 수상작인 창작극 ‘회(回)’를 보다 현실적인 내용으로 각색하여 세종시민 관객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 무대이기도 하다.

 

유원희 공연사업본부장은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가족이야기는 세종시민 관객들에게 큰 공감과 웃음, 눈물을 동시에 줄 것”이라며 “이번 공연이 가족 간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연시간은 80분이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티켓예매는 5월 3일 9시부터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가능하며 R석은 2만원, S석은 1만원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 객석의 50%인 400석만 운영하고, ‘동반인 외 거리두기’를 적용하여 1인석·2인석으로 나누어 한 칸씩 띄어앉기를 실시한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되는 등 상황이 변화되면 공연은 취소될 수 있다. 취소 시 재단 누리집 및 문자 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Cultural Foundation holds a special performance play “Father” in June]


The Sejong City Cultural Foundation will present the play <Father> at 7:30 pm on Thursday, June 10 at the Sejong Center for Arts and Culture as a special performance in June.

This performance is a work that recalls the meaning of parents and comically re-examines the love between the family, and tells the story centering on dialogue to deliver a more meaningful message to citizens who have reduced family encounter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situation. It was planned as a theater genre.

The play <Father> depicts a self-portrait in the age of materialism and the true love between family members, such as a quarrel in which children gathered at the funeral hall after their father's death were eager for inheritance, and an episode of a funeral staff employee trying to benefit from the death of others I put it out. This performance is also a stage to show the first appearance to Sejong citizen audiences by adapting the original drama'Hue', a silver award-winning work at the 29th National Theater Festival, with more realistic content.

“A family story that everyone, men and women of all ages, can relate to, will give the audience a lot of empathy, laughter and tears at the same time,” said Yoo Won-hee, head of the performance business division. “I hope this performance will be a meaningful time to feel the preciousness of the family.” Said.

The performance time is 80 minutes and anyone can watch it. Ticket reservations can be made through Interpark Tickets from 9 o'clock on May 3 (Mon), and R seats are 20,000 won and S seats are 10,000 won.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only 400 seats, which is 50% of the total auditorium, are operated, and ‘distant other than companions’ is applied to divide the seats into single and double seats, and sit down one space at a time.

However, if the situation changes, such as the social distancing stage due to Corona 19, the performance may be canceled. In case of cancellation, it will be announced through the Foundation website and text messag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03 [13:3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