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7 [18:00]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23일까지 연장
 
김정환 기자
광고
▲ 세종시청사 전경     ©김정환 기자

세종시가 당초 2일 24시 종료 예정이었던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오는 23일 24시까지로 3주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세종시는 정부의 현행 거리두기 방역단계와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조치에 대한 연장 결정에 따라 이를 시 전역에서도 동일하게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다만, 어린이날·어버이날 등 다양한 5월 행사로 가족·지인 간 모임과 지역 간 이동 증가로 인해 상황이 악화되는 경우 23일 이전에라도 집합 금지 등을 포함한 거리두기 상향 검토에 착수할 수 있다.

 

따라서 식당·카페, 실내체육시설, 노래연습장 등의 다중이용시설은 방역수칙 준수 하에 별도의 운영시간 제한은 없으며, 방문판매 등을 위한 직접판매 홍보관은 22시 이후에는 운영이 중단된다.

 

또, 시는 지난달 26일부터 지역사회 전파 위험 차단을 위해 발동한 50인 이상 참여자의 집회·시위 금지 행정명령을 강화·시행 중이다.

 

이와 함께 적극적인 선제검사와 신속한 역학조사를 통해 환자 조기발견 및 추가 전파 차단에 주력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역사회 감염 발생을 효율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2일까지 시행 예정이었던 코로나19 유증상자 진단검사의 48시간 이내 의무화 실시 행정명령도 연장된다.

 

유증상으로 병원이나 약국을 방문해 의사·약사의 진단검사 권고를 받은 자는 48시간 이내 진단검사 받아야 한다.

 

진단검사 미이행으로 인해 감염이 확인되는 경우 감염병예방법에 따른 벌칙 및 치료비·생계비 지원 배제, 구상권 청구 등을 적용한다.

 

뿐만 아니라 증상, 역학 구분 없이 무증상자도 누구나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검사 기능을 확대 시행한다.

 

지역사회 전파 위험 요인 확산 방지를 위해 2일까지 시행 예정이었던 100인 이상 전국단위 단체 행사 제한 행정명령을 별도 해제 시까지 연장한다.

 

이외에도 지난달 26일부터 실시한 특별 방역관리주간은 오는 9일까지 1주간 연장된다. 다만 공공부문의 사적모임 금지는 연장하지 않고 2일 해제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extends social distancing steps until the 23rd]


Sejong City announced that it will extend the current social distancing step 1.5, which was originally scheduled to end at 24 o'clock on the 2nd, to 24 o'clock on the 23rd, for 3 weeks.

Sejong City plans to apply the same throughout the city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ment's current distancing quarantine stage and the decision to extend the ban on private gatherings with more than 5 people.

However, if the situation worsens due to meetings between family and acquaintances and increased movement between regions due to various events in May, such as Children's Day and Mother's Day, a review of raising the distance, including prohibition of gatherings, can be initiated even before the 23rd.

Therefore, there is no separate operating time limit for multi-use facilities such as restaurants, cafes, indoor sports facilities, and singing practice facilities under the quarantine rules, and direct sales promotion halls for door-to-door sales are closed after 22:00.

In addition, the city is strengthening and implementing an administrative order that bans assembly and demonstration of 50 or more participants, initiated from the 26th of last month to block the risk of spreading to local communities.

In addition, it is focusing on early detection of patients and blocking additional transmission through active preemptive tests and rapid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Accordingly, in order to effectively block the outbreak of infection in the local community, the executive order to enforce the diagnosis test for corona19 symptoms, which was scheduled to be implemented by the 2nd, within 48 hours will also be extended.

A person who visits a hospital or pharmacy with symptoms and receives a recommendation for a diagnostic test by a doctor or pharmacist should undergo a diagnostic test within 48 hours.

If infection is confirmed due to non-compliance with the diagnostic test, penalties according to the infectious disease prevention method, exclusion of medical expenses and living expenses support, and reimbursement rights are applied.

In addition, the testing function will be expanded so that anyone who has no symptoms, regardless of symptoms and epidemiology, can receive free tests at the public health center screening clinic.

In order to prevent the spread of risk factors from spreading to the local community, the executive order to restrict events for groups of 100 or more people, which was scheduled to be implemented by the 2nd, will be extended until separate cancellation.

In addition, the special quarantine management week, which began on the 26th of last month, will be extended for one week until the 9th. However, the ban on private gatherings by the public sector will be lifted on the 2nd without extens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5/02 [19:0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