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6 [23:27]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양승조 지사, 청와대 찾아 서산민항 지원 요청
 
김정환 기자
광고
▲ 양승조 충남지사     ©김정환 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도정 역량 집중 투입을 공언한 서산민항 건설 등 도정 현안과 지난달 보령·서산에서 진행한 문재인 대통령의 지역균형뉴딜투어 후속조치 지원 건의를 위해 청와대를 찾았다.

 

양 지사는 28일 청와대를 방문, 유영민 비서실장과 이호승 정책실장, 안일환 경제수석비서관을 잇따라 만났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서산 군비행장 민항시설 건설 △KBS 충남방송국 설립 △가로림만 국도38호 노선 지정 및 교량 건설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 추가 검토 사업 반영 등을 건의했다.

 

서산민항과 관련해 양 지사는 “부산 가덕도 신공항 확정, 대구·경북 신공항 추진 등 전국적으로 공항이 건설·확충되고 있는 상황에서 서산민항은 20년째 제자리걸음을 걸으며 220만 도민의 허탈감이 크다”라며 사업 조기 추진을 위한 비예타 사업 선정 지원을 요청했다.


KBS 충남방송국과 관련해서는 “충남은 국가재난주관방송사인 KBS를 비롯, 지상파 방송사가 단 하나도 없는 유일한 광역자치단체로, 각종 재난·재해, 사고 발생 시 신속한 상황 전파와 대처가 곤란하다”라며 조속한 시일 내 설립이 확정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강조했다.

 

가로림만 국도38호 노선 지정 및 교량 건설과 관련해서는 가로림만 교통수요 대응과 서산-태안 지역 단절 해소를 위해 필요하다며 국가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원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추가 검토 사업으로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충청산업문화철도(보령선) △대산항 인입철도(석문산단 인입철도 연장) △내포∼태안 연결철도(서해안 내포철도) 등을 거론하며, 국가 공간구조 개편과 지역 산업·문화·경제권 확장, 국가균형발전 등을 위해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해 줄 것을 건의했다.

 

지역균형뉴딜투어 후속조치 관련 지역 에너지산업 전환 지원 사업으로는 △자동차 배터리 재사용 산업 기반 구축 △그린수소 생산·공급 실증단지 구축 △그린에너지 소재 산업 육성 기반 구축 △LNG 냉열 활용 냉매물류단지 조성 △풍력발전 소재-부품산업 전환센터 구축 △전력 직거래 기반 RE100 산단 구현을 위한 통합 플랫폼 실증 등을 꺼내들며 “탈석탄 선도 지역의 지역경제 활력 회복과 정부의 에너지 전환 기조 뒷받침을 위해서는 국가 시책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생태복원을 통한 그린뉴딜 가치 증진 관련 사업으로는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부남호 역간척 △서천 브라운필드 생태복원형 국립공원 조성 등 3건을 설명하며 “정의로운 에너지 전환으로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하고, 신성장 그린산업 육성과 생태환경 등 그린뉴딜 성과 창출을 위해 관계부처의 적극적인 검토가 진행될 수 있도록 해달라”며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Governor Seungjo Yang visits the Blue House and requests support from Seosan Civil Port]

 

Chungnam Provincial Governor Yang Seung-jo visited the Blue House to propose support for provincial issues, such as the construction of Seosan Civil Port, which has pledged to concentrate its provincial capacity, and support for the follow-up measures of President Moon Jae-in's balanced regional New Deal Tour held in Boryeong and Seosan last month.

On the 28th, the Governors visited the Blue House and met Yoo Young-min, the head of the policy office, Lee Ho-seung, and the chief economic secretary for the economy, Il-hwan Ahn.

At this meeting, the two governors suggested △construction of civil port facilities at Seosan military airfield △establishment of KBS Chungnam Broadcasting Station △designation of Route 38 and construction of bridges in Garorim Bay △reflection of the 4th national railway network construction plan additional review project.

Regarding Seosan Civil Port, the two governors said, “With the establishment and expansion of airports nationwide, such as the confirmation of a new airport on Gadeok Island in Busan and the promotion of new airports in Daegu and Gyeongbuk, Seosan Civil Port has walked in place for 20 years, and 2.2 million residents have a great feeling of collapse.” Requested support for the selection of the Vietta project for early promotion.
Regarding KBS Chungnam Broadcasting Station, “Chungnam is the only metropolitan government that has no terrestrial broadcasters, including KBS, a national disaster supervisory broadcaster. I emphasized that my establishment could be confirmed.

Regarding the designation of Route 38 and the construction of the bridge in Garorim Bay, he asked for support so that it could be reflected in the national plan, saying that it is necessary to respond to traffic demand in Garorim Bay and to resolve the disconnection in the Seosan-Taean area.

Additional review projects for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include △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 Chungcheong Industrial and Cultural Railway (Boryeong Line) △ Daesan Port Incoming Railroad (Sukmun Industrial Complex Incoming Rail Extension) It was discussed and suggested that the national spatial structure be reorganized, the regional industrial, cultural and economic spheres expanded, and the national balanced development could be reflected in the plan.

As for the regional energy industry conversion support project related to the follow-up measures for the balanced regional New Deal Tour, △Establish a foundation for the reuse of automobile batteries △Establish a demonstration complex for production and supply of green hydrogen △Establish a foundation for fostering a green energy material industry △Create a refrigerant distribution complex utilizing LNG cold heat △Wind power generation Establishment of the material-parts industry conversion center △In order to restore the vitality of the local economy in the leading regions of coal de-coal, and to support the government's energy conversion policy, he said,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national policy.”

Three projects related to enhancing the value of the Green New Deal through ecological restoration were explained: △Garorim Bay marine garden construction △Bunam Lake reverse reclamation △Seocheon Brownfield Ecological Restoration National Park. To foster new growth green industries and create green new deal outcomes, such as ecological environment, please allow active review by relevant ministries to proceed,” he asked for interest and suppor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8 [15: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