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21 [22:4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천안,아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천안,아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 제5산단지역 27명 집단 확진자 발생
 
김정환 기자
광고
▲ 산단 코로나 발병 관련 브리핑에 나선 박상돈 천안시장     © 김정환 기자


충남 천안에서 26일과 27일 오전 기준 27명이 집단 확진판정을 받았다.

 

천안시에 따르면 지난 26일 천안 제5산단지역 모 기업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27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천안시는 해당 기업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한 경위에 대해 4월 26일 아침, 집단감염이 발생한 기업체 소속 중국인 근로자 2명이 유증상으로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고 설명했다.

 

2명의 확진자가 발생하자 천안시는 확진자 발생 즉시 해당 기업체에 역학조사반을 급파, 전 직원117명에 대한 진단검사를 추진하여, 어제(26일) 저녁 23시 38분경 23명이 추가 확진됨을 확인하였고, 오늘 오전 2명이 더 늘어 총 27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천안시는 추가 확진자 발생에 따라 즉시 비상방역태세를 가동하여, 보건소 역학조사원 30명을 긴급 투입하고, 모든 확진자에 대한 접촉자 및 동선 파악 등 필수 방역 조치를 완료했다.

 

천안시는 또 집단 확진자가 발생한 기업체 소재 산단에 공격적인 진단검사와 신속한 추적조사를 통하여 지역사회 내 감염확산을 최소화 하기 위해 4월 27일 오전 9시에 이동 선별진료소를 설치하였고, 4개조 8명의 출장검진반을 운영,해당 산업단지내 기업체 근로자 2,100여명에 대한 전수검사와 인근 식당 주민과 관계자 등에 대한 선제검사를 완료했다.

 

천안시는 접촉자 검사가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동남‧서북구 선별진료소를 오늘부터 2일간 21시까지 연장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질병관리청‧충청남도‧천안시 합동 역학조사 전문요원을 현장에 긴급 투입하여 시설의 위험도 평가, 환경검체 채취, 접촉자 분류 및 동선 등 심층 역학조사를 빈틈없이 실시중에 있다.

 

천안시는 이번 집단감염의 발생 원인은 아직 조사 중에 있으나, 마스크 착용 미흡, 3밀 환경 등으로 인해 직장 내 확산이 이뤄졌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해당 기업체에 대해서는방역수칙 준수여부 등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통해 위반사항 적발시 고발조치 등 엄정 대응할 예정이며 관내 기업체에 대한 신속항원 전수검사를 추진함과 함께 기업체내 외국인 집단 거주시설 및 커뮤니티 공간 등 감염 취약지역에 대한 방역을 매일 실시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eonan City, 27 group confirmed cases in the 5th industrial complex]


As of the morning of the 26th and 27th in Cheonan, Chungcheongnam-do, 27 people were diagnosed as a group.

According to the city of Cheonan, on the 26th, a parent company in the 5th industrial complex in Cheonan It was revealed that 27 confirmed cases of Corona 19 occurred.

The city of Cheonan explained that on the morning of April 26th, two Chinese workers belonging to the company where the group infection occurred were tested for symptoms and were confirmed.

As soon as the two confirmed cases occurred, Cheonan City dispatched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 to the company immediately and carried out a diagnostic test for all 117 employees, confirming that 23 more were confirmed at around 23:38 pm on the 26th of yesterday (26th). It was revealed that there were a total of 27 confirmed cases, an increase of two more this morning.

The city of Cheonan immediately operates the emergency response posture in response to the occurrence of additional confirmed cases.
30 epidemiological investigators at public health centers were urgently dispatched, and essential quarantine measures were completed, such as identifying contacts and movements for all confirmed cases.

Cheonan City also established a mobile screening clinic at 9 a.m. on April 27 to minimize the spread of infection in the local community through aggressive diagnostic tests and rapid follow-up investigations at the industrial complex where a group of confirmed cases occurred. The class was operated, and a total inspection of 2,100 workers in the industrial complex and preemptive inspections of residents and related persons in nearby restaurants were completed.

Cheonan City announced that it plans to extend the operation of screening clinics in Southeast and West Buk-gu until 21:00 for two days from today so that the inspection of contacts can be carried out quickly.

In addition,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Chungcheongnam-do, and Cheonan-si joint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specialists Emergency input to the site to evaluate the risk level of the facility, collect environmental samples, In-depth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such as classification of contacts and movement lines, are being conducted thoroughly.

Cheonan City is still investigating the cause of this group infection, but it is estimated that the spread in the workplace may have occurred due to insufficient wearing of a mask and a 3-mild environment.

The company will be thoroughly investigated whether or not to comply with the quarantine regulations, and will respond strictly, such as taking accusations when violations are detected.
In addition to promoting a full-fledged rapid antigen test for enterprises in the jurisdiction, Housing facilities and community spaces for foreigners in the company It has announced that it will conduct daily quarantine in areas vulnerable to infect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7 [14:4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