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21 [22:4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교육청, 공연형 청렴교육“청렴라이브(LIVE)” 실시
 
김정환 기자
광고


대전시교육청이 4월 27일 13시 30분 교육청 소속 공직자 450여 명을 대상으로 2021년 공연형 청렴교육 “청렴라이브”를 실시하였다.

 

이날 교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여자는 최소한으로 하고, 온라인 화상 시스템을 이용하여 보다 많은 직원이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교육을 병행하였다.

 
청렴라이브는 국민권익위원회 청렴연수원의 기관 대상 청렴 교육 프로그램으로 기존 강의 위주의 정형화된 방식에서 벗어나, 청렴판소리, 연극, 샌드아트 등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하여 보고, 듣고, 즐길 수 있는 콘서트 형식의 청렴 교육이다. 이 연수는 공직자들의 청렴 의식 제고와 공정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실시하였다.

 
청렴라이브는 전통 판소리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판소리 ‘춘향가’, 청탁금지법을 공연으로 풀어낸 마당극‘오동나무는 나라의 것’, 권익위원회 청렴콘텐츠 공모전에서 수상한 샌드아트‘별이 빛나는 밤에’, 청렴감동영상 등으로 2시간 동안 알차게 진행되었고, 지루하기 쉬운 강의 방식에서 벗어나 청렴에 대한 새로운 시각으로 공정하고 투명한 조직 운영의 방향을 제시하였다.

 
한편 청렴라이브를 진행하기 전, 감사관실에서 직접 업체 현장을 찾아가는‘이동감사관실’, 진솔한 대화를 통해 개선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하는‘교육감 청렴소통 3분’등 주요 반부패‧청렴 정책을 소개하고, 2021년도 1분기 청렴 정책 추진 실적 및 향후 추진 과제에 대하여 보고하였다.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청렴이라는 다소 무거운 주제를 다양한 문화공연과 접목하여, 재미와 감동을 느끼는 동시에 청렴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대전교육청은 앞으로도 청렴도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Office of Education conducts performance-type integrity education “Integrity Live”]

 
The Daejeon City Office of Education conducted “Integrity Live” in 2021 for 450 public officials belonging to the Office of Education at 13:30 on April 27th.

 

On this day, the number of on-site participants was minimized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and on-offline training was conducted in parallel so that more employees can participate in the training using an online video system.

 
Integrity Live is an integrity education program for institutions of the Integrity Training Institute of the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of Korea. Integrity education in the form of a concert where you can watch, listen, and enjoy using various contents such as Integrity Pansori, Play, and Sand Art. to be. This training was conducted to raise awareness of integrity among public officials and to create a fair organizational culture.

 
Integrity Live is a pansori'Chunhyangga' that reinterprets traditional pansori with a modern sense,'Paulon Tree is a Country',' a Madanggeuk that solves the solicitation prohibition law through performances, and sand art that won the Integrity Contents Competition of the Rights Committee,'On a Starry Night'. , Integrity Videos, etc. were conducted for 2 hours, and the direction of fair and transparent organizational management was presented with a new perspective on integrity, away from the tedious lecture method.

 
On the other hand, prior to the Integrity Live, it introduced major anti-corruption and integrity policies such as the'Mobile Auditor's Office', where you visit the company's site directly from the auditor's office, and the'Three Superintendent's Integrity Communication 3 minutes' to listen to and encourage improvement through sincere dialogue. Reports were made on the performance of the integrity policy in the first quarter and future tasks.

 
Daejeon City Superintendent Seol Dong-ho said, “By combining a rather heavy theme of integrity with various cultural performances, it will be an opportunity to feel the importance of integrity while having fun and excitement.” “The Daejeon Office of Education will continue to do its best to improve integrity. I will do it all.”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7 [16: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