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21 [22:4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천안,아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천안,아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지중해마을·용화지구 복합공영주차타워 건립
 
김정환 기자
광고
▲ 지중해마을·용화지구 복합공영주차타워 조감도     © 김정환 기자


충남 아산시가 극심한 주차난으로 주민 불편이 가중되고 있는 탕정 지중해마을과 용화 도시개발사업 지구 내에 사업비 250억 원을 투입하여 복합공영주차타워를 건립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도심지 주차시설 확충에 막대한 예산 투입으로 적기에 주차 공간 확보가 어려운 실정을 감안하여 시 재정부담 없이 선제적으로 주차난을 해소하고자 공유재산 위탁개발 방식을 도입하기로 결정하고, 공적자산관리전문기관인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를 수탁기관으로 선정했다.

 

공유재산 위탁개발 방식은 주차시설과 임대시설을 복합 개발하면서 건축비용 등 사업비는 캠코가 조달하고 시는 주차수익과 임대수익으로 장기 상환하는 방식으로 예산 투입 없이 적기에 필요시설을 개발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용화지구 내 온천동 2829번지와 2999번지(현 공영주차장) 복합공영주차타워는 지난해 4월 캠코와 위·수탁 계약 체결하고 올해 4월 각각 지상 4층 규모, 약 85대의 차량을 수용하는 건축 허가를 완료하고 6월 공사 착공 후 연말에 완공할 예정이며,

 

탕정 지중해마을 내 명암리 946-2번지 일원(현 임시주차장)에도 주차면수 약 200대 규모의 주차 공간 확보를 위하여 올해 4월초 캠코와 위·수탁 계약 체결하였으며 2022년까지 완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복합공영주차타워 건립으로 그동안 극심한 주차난으로 몸살을 앓는 두 지역의 주차난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되며, 주변 상권 활성화를 통한 지역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Asan City, mediterranean village and Yonghwa district complex public parking tower construction]


Asan City, Chungcheongnam-do announced that it will build a multi-purpose public parking tower by investing 25 billion won in project costs in the Tangjeong Mediterranean Village and Yonghwa Urban Development Project District, which are increasing residents' discomfort due to severe parking shortages.

According to the city, considering the fact that it is difficult to secure parking spaces in a timely manner due to the investment of enormous budget for the expansion of parking facilities in downtown areas, it was decided to introduce a consignment development method of shared property in order to preemptively solve the parking shortage without the city financial burden. The agency,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Kamco), was selected as the trustee.

The consignment development method of shared property is a method that develops parking facilities and rental facilities in combination, while the project costs such as construction costs are financed by Camco, and the city repays them with parking and rental profits for a long time.The advantage of developing the necessary facilities in a timely manner without budget input There is this.

The complex public parking tower at Oncheon-dong 2829 and 2999 (current public parking lot) in Yonghwa District signed a consignment contract with Camco in April of last year, and in April this year, a building permit was completed to accommodate approximately 85 vehicles with a scale of 4 stories above the ground, respectively. It is expected to be completed at the end of the year after construction commences in June.

In order to secure a parking space with about 200 parking spaces in Myeongam-ri 946-2 in Tangjeong Mediterranean Village (current temporary parking lot), a consignment contract was signed with Kamco in early April of this year, and the construction is planned to be completed by 2022.
The construction of this complex public parking tower is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the relief of parking shortages in the two regions suffering from severe parking shortages, and it is expected to be of great help in the creation of local jobs and the development of the local economy by revitalizing the surrounding commercial district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7 [08:5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