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21 [22:4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서구, 대전 2번째 아동친화도시 인증
 
김정환 기자
광고
▲ 서구아동.청소년 참여기구 성과보고회 자료사진     © 김정환 기자


대전 서구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로부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전국 지자체 중 52번째, 대전에서는 2번째 아동친화도시 인증이다.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UNICEF Child Friendly Cities)란, 유엔아동권리협약의 기본정신을 실천하는 지역사회로, 18세 미만 모든 아동이 충분한 권리를 누리면서 살아가는 도시, 아동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말한다.

  

아동친화도시 인증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가 유엔아동권리협약 이행에 필요한 10가지 원칙을 바탕으로 46가지 세부 항목을 평가해 결정하며, 4년간 그 자격이 유지된다.

  

구는 지난 2019년 1월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 아동친화도시 전담부서 신설 ▲ 유니세프 및 민간기관과의 업무협약 체결 ▲ 아동 권리 옹호관(옴부즈퍼슨) 위촉 ▲ 아동 친화 정책추진단 운영 ▲ 아동 권리교육 등 아동친화도시 기반을 조성해 왔다.

  

특히, 아동과 함께 만들어가는 아동친화도시를 지향하면서 아동ㆍ청소년 구정 참여단, 마을 어린이 청소년위원회, 청소년의회 등 아동 참여체계를 구축하여 아동이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의견을 표출하며 제안된 의견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구는 아동학대 근절 및 선제적 아동보호를 위해서도 다각적으로 노력해왔다. 지난해 7월 대전 최초 아동보호팀을 신설하여 ‘아동학대 조사 공공화 선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한 걸음 더 나아가 올해 2월 조직개편을 통해 아동보호, 아동권익, 아동친화정책을 포괄적으로 추진하는 아동복지과를 신설하였다.

  

6월 아동실태조사 및 원탁토론회, 아동의 정책 제안 등을 토대로 아동친화도시 4개년 기본계획을 수립하였고, 올해 연차별 시행계획을 수립하여 체계적으로 이행해나가고 있다.

  

4개년 계획에는 ‘아동의 상상이 현실이 되는 아동친화도시, 서구’를 비전으로 5대 분야 12개 중점과제 34개 전략사업이 담겼고, 올해 확보예산은 75억 3천 7백만 원이다. 중점 추진사업으로는 ▲ 움직이는 맘껏 놀이터 운영 ▲ 아동ㆍ청소년 참여기구 운용 ▲ 서구 행복 이음 혁신교육지구 사업 ▲ 다함께 돌봄센터 설치ㆍ운영 등이다.

  

장종태 청장은 “아이들이 살기 좋은 도시는 모두에게 살기 좋은 도시라는 일념 아래 그동안 아동, 주민과 함께 협치를 통해 노력해왔는데 결실을 보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 더욱 완성도 높은 아동 친화 사업과 아동이 체감하는 정책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Daejeon Seo-gu, Daejeon's second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It was announced on the 25th that the Seo-gu of Daejeon received the “UNICEF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from the Korean Committee for UNICEF. It is the 52nd among local governments nationwide and the second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in Daejeon.

  

UNICEF Child Friendly Cities is a community that practices the basic spirit of the UN 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 and refers to a city where all children under the age of 18 live with sufficient rights, and a city where children can live.

  

The child-friendly city certification is determined by the UNICEF Korean Committee by evaluating 46 detailed items based on the 10 principles necessary for the implementation of the UN 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 and the qualification is maintained for four years.

  

Starting with the enactment of the Ordinance on the Creation of Child-Friendly Cities in January 2019 ▲ Establishment of a department dedicated to child-friendly cities ▲ Signing business agreements with UNICEF and private organizations ▲ Appointment of child rights advocate (ombudsperson) ▲ Operation of a child-friendly policy promotion group ▲ It has built a foundation for a child-friendly city, such as education on children's rights.

  

In particular, while aiming to become a child-friendly city created with children, a child participation system is established such as the Children's and Youth City Administration Participation Group, the Village Children's Youth Committee, and the Youth Council. I made it possible.

  

In addition, the district has made various efforts to eradicate child abuse and preemptively protect children. In July of last year, the first child protection team was established in Daejeon to promote the'leading child abuse investigation publicization project', and in February this year, through reorganization, the Child Welfare Division, which comprehensively promotes child protection, child rights, and child-friendly policies. Was newly established.

  

The four-year basic plan for a child-friendly city was established based on the child fact-finding survey, roundtable discussion, and child policy proposals in June, and the annual implementation plan for this year has been established and systematically implemented.

  

The four-year plan includes 34 strategic projects in 12 key tasks in five areas, with the vision of a “child-friendly city where children's imaginations become reality,” and the budget to be secured this year is KRW 7.53 billion. Key initiatives include ▲ operation of a playground where you can move as much as you want ▲ operation of children's and youth participation organizations ▲ the Seo-gu Happiness Ieum Innovation Education District Project ▲ installation and operation of a care center together.

  

Chief Commissioner Jong-Tae Jang said, “With the conviction that a city where children can live is a city that is good for everyone, we have been working in cooperation with children and residents, and we are pleased to see the fruit.” I will do my best to realize the policy.” Said.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5 [19:3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