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23 [18: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IT/과학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IT/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K-바이오 랩센트럴 추진협의회 ’출범
 
김정환 기자
광고
▲ K-바이오 랩센트럴 추진협의회 출범식 사진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21일 시청 대강당에서 지역의 혁신기관장 40여 명이 참석하여 ‘K-바이오 랩센트럴 추진협의회’출범식을 개최하고 유치를 위한 총력전에 나섰다.

 

바이오창업 지원기관인 K-바이오 랩센트럴의 성공적 구축을 위한 본격적 행보에 나선 대전시에 따르면,‘ K-바이오 랩센트럴’은 사업비 2,000억 원의 규모로 미국 보스턴 랩센트럴을 벤치마킹하여 실험시설, 사무공간, 네트워킹 등을 제공해 바이오분야 벤처・스타트업을 육성하는 사업으로 다음 달 중 중소벤처기업부에서 후보지 선정을 위한 공모가 있을 예정으로 대전시도 참여한다.

 

‘추진협의회’는 지역 바이오기업을 비롯하여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 등 정부출연 연구기관, 한국과학기술원(KAIST), 충남대, 한남대 등 지역대학, 충남대학교 병원 등 종합병원 그리고 국내 유수의 액셀러레이터와 투자회자(VC, AC), 금융기관 등이 참여하며, 지역 국회의원과 시의회가 힘을 보태고 있다.
 

김명수 대전시 과학부시장은‘대전 바이오산업 혁신성장 마스터플랜’를 발표하며, “대덕연구개발특구는 연구개발(R&D) 중심의 바이오 클러스터로서 45개 연구기관, 295개의 연구소기업을 보유한 국내 최대 바이오 원천기술(Dip tech) 공급지이며, 기술기반의 600여 개 바이오기업이 집적된 바이오산업의 메카”라고 설명했다.

 

대전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나노종합기술원 등 융․복합 연구를 위한 풍부한 고급인력풀과 연구기반을 갖추어 연구경험이 축적된 스핀오프(Spin off)형 창업과 성공사례가 많은 바이오 창업에 최적지로 평가받고 있다.

 

실제 대전은, 작년 한 해 동안 바이오헬스 분야에서 6조 1,710억 원(전국 67%)의 해외 기술이전과 2,168억 원(전년대비 30배 증가액)의 코로나 진단키트 수출 등 눈부신 성과를 이루었는데, 이는 수도권을 제외하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실적이다.

 

투자의 성장세도 뜨거운 지역으로 벤처캐피탈은 총 22개사로 서울, 경기에 이어 전국 3위 수준이며 인구 1만명 당 벤처기업 수는 대전이 17.45개로 전국에서 가장 높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덕특구에 랩센트럴이 구축되면 대전~세종~오송을 아우르는 바이오벨트가 구축돼 대한민국 혁신성장의 중심이 될 것”이라며“바이오 창업기업들이 자유롭게 입주해서 마음 놓고 연구에 매진할 수 있도록 반드시  랩센트럴를 유치하여 명실상부한 바이오벤처 허브도시로 만들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Daejeon City launches the “K-Bio Lab Central Promotion Council”]

 

On the 21st, Daejeon City held the inauguration ceremony of the “K-Bio Lab Central Promotion Council” in attendance at the main auditorium of the City Hall, attended by 40 local innovation agencies, and started a full battle to attract them.

According to the city of Daejeon, which has taken a full-fledged step toward the successful establishment of K-Bio Lab Central, a bio-foundation support organization,'K-Bio Lab Central' benchmarks the Boston Lab Central in the US with a project cost of 200 billion won. As a project to foster ventures and start-ups in the bio field by providing networking, etc., the Ministry of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es will hold a contest for selection of candidate sites in the next month, and Daejeon City will also participate.

The'Promotion Council' includes local bio companies, government-funded research institutes such as the Korea Research Institute of Bioscience and Technology and the Korea Research Institute of Chemical Technology, regional universities such as KAIST,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and Hannam University, general hospitals such as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leading accelerators in Korea. Investment parties (VC, AC), financial institutions, etc. participate, and local lawmakers and city councils are contributing.

Daejeon City Vice Mayor Kim Myung-soo announced the'Daejeon Bio Industry Innovation Growth Master Plan', and said, “The Daedeok R&D Special Zone is the largest bio-source technology in Korea with 45 research institutes and 295 research institutes as a bio-cluster centered on R&D. It is the source of (Dip tech) and is a mecca of the bio industry where more than 600 bio companies based on technology are integrated.

Daejeon is a spin-off type that has accumulated research experience by having a rich pool of high-quality human resources and research base for convergence and complex research such as Korea Advanced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KAIST), Korea Research Institute of Bioscience and Biotechnology, Korea Electronics and Telecommunications Research Institute, and Nano Advanced Institute of Technology. It is evaluated as the best place for bio startups with many startups and success stories.

In fact, Daejeon achieved remarkable achievements in the field of biohealth last year, such as the transfer of overseas technology of 6.9 trillion won (67% nationwide) and the export of corona diagnostic kits of 216 billion won (a 30-fold increase from the previous year). Excluding the metropolitan area, this is the highest performance in the country.

The growth of investment is also a hot region, with a total of 22 venture capital firms, which ranks third in the nation after Seoul and Gyeonggi, and Daejeon has the highest number of venture firms per 10,000 population at 17.45 in the nation.

Heo Tae-jeong, mayor of Daejeon, said, “If Lab Central is established in the Daedeok Special Zone, a bio-belt that encompasses Daejeon-Sejong-Osong will be built and become the center of innovative growth in Korea.” We will make sure to attract Lab Central to make it a bio-venture hub city.”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1 [16: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