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6 [23:27]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영순 의원,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 본격 추진 환영
계룡~대전조차장~신탄진 간 총 연장 35.4㎞에 정거장 12개소 설치
 
김정환 기자
광고
▲ 박영순 국회의원     ©김정환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인 박영순 국회의원(대전 대덕·더불어민주당)은 20일, 국토교통부주관으로 대전시‧충청남도‧국가철도공단‧한국철도공사와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 건설사업 원활한 건설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체결된 협약은 사업의 본격적인 착공에 앞서 원활한 개통 및 운영을 위하여 기관별 업무범위를 명확하게 정하기 위한 것으로, 협약에 따라 국가철도공단은 광역철도를 건설하고, 지자체는 차량 소유 및 운영손실금 등을 부담하며, 철도공사는 열차를 운행하는 등 기관별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는 협약체결 이후 실시설계 및 전동차량 제작 착수를 연내에 완료하고, 2022년부터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하여 2024년 말 개통할 계획이다.

▲ 충청권광역철도 1단계 노선     © 김정환 기자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계룡~신탄진)는 기존선 개량형 광역철도로 기존에 호남선(계룡~중촌) 및 경부선(오정~신탄진) 노선을 개량하여 전동차를 투입·운영하는 사업이다. 계룡~대전조차장~신탄진 간 총 연장 35.4㎞에 정거장 12개소를 설치하며, 총 사업비는 약 2,307억원(국고 1,198억원, 지방비 1,109억원)이 투입된다.

 

정거장은 계룡, 흑석리, 가수원, 서대전, 회덕, 신탄진역 등 기존역 6개에 도마, 문화, 용두, 중촌, 오정, 덕암역 등 6개역이 신설된다. 해당 구간 개통 시 1일 65회 편도로 운행될 예정이고, 용두(대전 1호선), 서대전·오정(대전 2호선) 등 기존 대전 도시철도와 환승이 가능하며, 연간 약 700만 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영순 의원은 “충청권광역철도 1단계가 완공되면 대전의 남북축을 잇는 도시철도 3호선의 역할을 담당하여 철도 중심의 대중교통 기반이 구축될 것”이라며 “앞으로 신탄진~조치원을 연결하는 충청권 광역철도 2단계 사업이 4차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되면 대전시를 포함하여 세종시와 청주 등 충청권 주요 거점도시 간 접근성 향상과 충청권 광역 경제권 형성 등 지역 균형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Park Young-soon welcomes full-scale promotion of the first phase of the Chungcheong metropolitan railway]


12 stations installed at 35.4 km in total extension between Gyeryong and Daejeon yard and Sintanjin
On the 20th, congressman Park Young-soon (Daejeon Daedeok and Debuleo Democratic Party),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s National Land Transport Commissio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Daejeon City, Chungcheongnam-do, National Railroad Authority, and Korea Railroad Corporation for the smooth construction and operation of the 1st phase construction project in the Chungcheong area under the supervision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e said that he would welcome you.

The agreement concluded this time is to clearly determine the scope of work for each institution for smooth operation and operation prior to the full-scale start of the project.According to the agreement, the National Railroad Authority constructs a metropolitan railway, and local governments bear vehicle ownership and operating losses. In addition, the Railroad Corporation is planning to play a role for each institution, such as operating trains.

The first phase of the Chungcheong metropolitan railway will be completed within this year after the agreement was signed, and the detailed design and production of electric vehicles will be completed within this year, and construction will begin in earnest from 2022, and will be opened at the end of 2024.

The first phase of the Chungcheong metropolitan railway (Gyeryong~Sintanjin) is a project to introduce and operate electric trains by improving the existing Honam Line (Gyeryong~Jungchon) and Gyeongbu Line (Ojeong~Sintanjin) lines as an upgraded metropolitan railway. Twelve stations will be installed at 35.4 km from Gyeryong-Daejeon Farm-Shintanjin, and the total project cost will be KRW 237.3 billion (national treasury 11198 billion won, local expenses 110.9 billion won).

Stations include 6 existing stations, including Gyeryong, Heukseok-ri, Gaosuwon, Seodaejeon, Hoedeok, and Sintanjin, and 6 new stations including Doma, Culture, Yongdu, Jungchon, Ojeong, and Deokam. When the section is opened, it is scheduled to operate 65 times a day, and transfers to existing Daejeon urban railways such as Yongdu (Daejeon Line 1), Seodaejeon and Ojeong (Daejeon Line 2) are possible, and about 7 million people are expected to use it annually. .

Rep. Park Young-soon said, “When the first phase of the Chungcheong metropolitan area railroad is completed, it will play the role of urban railroad line 3 connecting the north-south axis of Daejeon, thereby establishing a railroad-centered public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If the phased project is reflected in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Plan, it is expected that it will greatly contribute to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such as improving accessibility between major hub cities in the Chungcheong region, including Daejeon City, Sejong City, and Cheongju, and the formation of a metropolitan economy in the Chungcheong reg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20 [14:4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박영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