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9 [23:17]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의회“후쿠시마 방사성 오염수 방류 규탄”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의회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철회 촉구 결의대회 개최     © 김정환 기자


일본이 후쿠시마원전 방사능 오염수 방류결정에 대해 대전시의회가 19일‘일본정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 철회 촉구 결의대회’를 갖고 일본정부를 규탄했다.

 

대전시의회는 성명서에서“이번 일본정부의 결정은 주변국과 국제사회의 반대를 무시하고 동아시아 바다에 방사능을 내보내겠다는 무책임한 결정이며, 우리의 해양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처사”임을 지적하고,“방류된 오염수는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독일 헬름홀츠해양연구소의 시뮬레이션에서도 나타난 것처럼 즉각 제주도, 동해로 유입될 것이 자명하며, 그럼에도 최 인접국인 우리나라는 물론 주변국과 국제사회와 충분한 협의나 양해조차 없이 이루어진 일방적인 조치”임을 분명히 했다.

 

이날 결의대회에 참석한 의원들은“일본정부의 반인륜적, 반환경적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을 강력 규탄한다!”,“일본정부는 한일 우호관계의 근간을 훼손하고, 유엔해양법 협약을 위반하는 무단방류 결정을 즉각 철회하라!”,“일본정부는 오염수 관련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국제사회의 객관적인 검증을 수용하라!”등의 구호를 외치며 결의대회를 마무리했다.

 

일본정부는 지난 13일 후쿠시마 제1원전 탱크에 보관 중인 오염수를 해양에 방출한다는‘처리수 처분에 관한 기본 방침’을 관계 각료회의를 통해 결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같은 결정으로 125만844톤의 오염수 방류가 강행될 경우 수산물 오염 및 인접국가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에 큰 위험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Daejeon City Council “Condemned the Discharge of Fukushima Radioactive Contaminated Water”]

 

Japan's decision to release radioactive contaminated water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was condemned by the Daejeon City Council on the 19th, holding a resolution meeting calling for the withdrawal of the decision to release contaminated water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at sea.

In a statement, the Daejeon City Council pointed out that “this decision by the Japanese government is an irresponsible decision to disregard the opposition from neighboring countries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nd to release radioactivity into the seas of East Asia, and seriously threaten our maritime safety.” It is self-evident that contaminated water will immediately flow into Jeju Island and the East Sea, as shown in the simulations of the Korea Institute of Ocean Science and Technology and the Helmholtz Institute of Ocean Research in Germany. It is clear that it is.

The lawmakers who attended the resolution conference said, “I strongly condemn the Japanese government's anti-humanity and return horn <decision to release contaminated water from the Fukushima nuclear power plant>!” Immediately withdraw the decision of unauthorized discharge in violation of the policy!” and “The Japanese government must transparently disclose all information related to contaminated water and accept the objective verification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e resolution conference ended with slogans.

On the 13th, the Japanese government officially announced on the 13th that it had decided through a meeting of ministers concerned, the “basic policy on disposal of treated water” to discharge contaminated water stored in the Fukushima No. 1 nuclear power plant tank into the ocean. If the discharge of 1.25,844 tons of contaminated water is enforced by such a decision, it is expected to pose a great risk to the pollution of marine products and the health and safety of the people of neighboring countr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19 [14:0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전시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