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6 [23:27]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상돈 천안시장, 저출산 극복 범국민 릴레이 챌린지 동참
 
김정환 기자
광고
▲ 박상돈 시장 저출산 극복 릴레이 동참     © 김정환 기자


박상돈 천안시장이 13일 저출산 위기의 심각성을 깨닫고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의 ‘저출산 극복 함께해요! 범국민 포(4)함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번 챌린지는 저출산이 가져올 국가 위기를 연대와 협력을 통해 ‘함께 일하고, 함께 돌보고, 함께 지키고, 함께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적극적으로 동참하자는 취지의 국민 참여형 캠페인이다.

 

신우철 완도군수의 지명을 받은 박상돈 시장은 “출산과 육아는 개인만의 책임일 수 없으며 지자체와 정부가 적극 나서서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환경을 함께 만들어 나가야할 것”이라며, “행복한 출산과 육아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밝히는 일로 앞으로도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상돈 시장은 정장선 평택시장과 오세현 아산시장을 다음 릴레이 주자로 지명하며 저출산 극복이라는 시대적 과제를 함께 해결해 나가자고 챌린지 동참을 요청했다.

 

천안시는 전국 최다 13개 공동육아나눔터와 충남에서 직장맘지원센터 유일하게 운영하는 지자체이며, 출산 장려금 확대, 임산부 지원사업, 출산 축하용품 지원 등으로 돌봄과 일하는 부모의 고충을 해결하는데 적극 앞장서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Cheonan Mayor Park Sang-don participates in the pan-national relay challenge over the low birth rate]


On the 13th, Cheonan Mayor Park Sang-don realized the seriousness of the low birth rate crisis and said, “Overcome the low birth rate together! Participated in the Pan Kookmin Po (4) Ship Relay Challenge’.

This challenge is a citizen-participating campaign that aims to actively participate in creating a'work together, care together, keep together, and a happy Republic of Korea' through solidarity and cooperation in the national crisis that low birthrate will bring.

Mayor Park Sang-don, who was nominated by Wando County Mayor Shin Woo-cheol, said, “Childbirth and child-raising cannot be solely responsible for individuals, and local governments and governments must actively step forward to create a good environment for childbirth and rearing together.” “Happy childbirth and child-raising are the future of Korea. "We will do our best to discover and promote various policies to overcome the low birth rate in the future by revealing this." 
Mayor Park Sang-don appoints Mayor Jang Jeong-seon Pyeongtaek and Mayor Oh Se-hyeon Asan as the next relay runners and requested to join the challenge to solve the challenges of the era of overcoming low birth rates.

Cheonan City is the only local government that operates 13 joint parenting centers in the country and the only working mother support center in Chungnam, and is actively taking the lead in solving the grievances of caring and working parents by expanding childbirth incentives, supporting pregnant women, and providing birth celebration suppl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13 [15:3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