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5.17 [23:14]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메가시티 조성 등 내년도 국비 확보 총력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4차산업 혁명과 메가시티 조성 등과 관련해 내년도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12일 국비 확보를 통한 도시 혁신성장 및 현안 추진을 위해 내년도 국비확보 추진상황 점검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 따르면, 대전시는 앞으로 신규 발굴 국비사업 90건(1,550억 원)을 포함한 모두 231건 9,220억 원 규모로 4차 산업 등 과학도시 위상 제고, 지역 현안 추진 및 충청권 메가시티 조성 사업 등에 대한 국비 확보를 본격화 한다.

 

먼저, 과학도시 대전의 위상을 제고할 4차 산업 사업으로 △해외 수소기반 대중교통 인프라 기술개발 사업 △태양광 기업공용 활용연구센터 구축사업 △유전자 기반 항체 신속제조 지원센터 구축 사업을 신규 추진한다.

 

계속사업으로는 △대덕특구 융합연구혁신센터 조성사업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 중인 국립중앙과학관 리뉴얼(복합 과학체험랜드 조성)사업에 대한 국비 확보에 전력할 방침이다.

 

또, 현안 역점으로 신규 사업인 △UCLG 총회 국제행사 추진 △베이스볼드림파크 조성 △옛 충남도청사 내 국립디지털 미술관 조성 △대전철도문화유산지구 조성 △대전 원도심 근대문화유산 가상융합공간 구축 △보문산 친환경 전망대 조성 △도심 속 푸른 물길 그린뉴딜 프로젝트 △대전 시민안전체험관 건립 사업을 추진한다.

 

현안 역점 사업 중 계속사업으로는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 예비타당성 조사 중인  △융ㆍ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등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국비 확보로 뒷받침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충청권 메가시티 광역도로망 조성을 위한 마중물 신규 국비 사업인 △현도교~신구교 도로개설 사업 국비 확보와  △사정교~한밭대교 도로개설 △와동~신탄진동 도로개설 △유성대로~화산교 도로개설 △비래동~와동 도로개설 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선정에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대전시는 이들 사업의 효율적인 국비 확보를 위해 정부예산안 편성 단계별 맞춤형 대응을 추진하는 한편, 특히 공모 국비사업 대해서는 중점 공모사업을 부서별로 선정해 집중 관리하고, 유관 기관과 공조해 공모 동향 관리 및 콘텐츠 개발 등을 통해 체계적으로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Daejeon City, Mega City construction, etc.]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will devote all efforts to securing national funds for the next year in relation to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the creation of a mega city.

To this end, on the 12th, Daejeon City held a briefing session to check the progress of securing national funds for the next year to promote urban innovation growth and pending issues through securing government funds.

According to the report meeting on the day, Daejeon City will increase its status as a science city such as the 4th industry, with a total of 231 cases including 90 government-funded projects (155 billion won) of new excavation (155.5 billion won), promotion of regional issues, and megacity creation projects in the Chungcheong area. Secure government funding in earnest.

First, as a fourth industrial project that will enhance the status of Daejeon, the Science City, △Overseas hydrogen-based public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technology development project, △photovoltaic enterprise common utilization research center construction project, and △gene-based antibody rapid manufacturing support center construction project will be newly promoted.

As a continuing project, we plan to make every effort to secure government funding for the △ Daedeok Special Zone Convergence Research and Innovation Center Establishment Project, and the National Science Museum Renewal (Complex Science Experience Land) project in which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is underway.

In addition, a new project, △UCLG General Assembly International Event Promotion △Baseball Dream Park △Creation of the National Digital Art Museum in the former Chungnam Provincial Government Building △Daejeon Railway Cultural Heritage Area △Establishment of a Virtual Convergence Space for Modern Cultural Heritage in the original downtown of Daejeon △Creation of an eco-friendly observatory at Bomunsan Mountain △ Green New Deal Project of the Green Waterway in the City △ Promote the construction of the Daejeon Citizen Safety Experience Center.

As a continuing project among the current projects, it is expected to support the smooth promotion of the project, such as the construction of the Daejeon Subway Line 2 tram,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and the creation of a fusion/complex special video content cluster, by securing national funds.

Daejeon City is a new government-funded project for the construction of a metropolitan road network in the Chungcheong area: △Hyundogyo~Shingugyo road construction project, and △Sajeonggyo~Hanbatdaegyo road construction △Wadong~Shintanjindong road construction △Yooseongdaero~Hwasankyo road construction △Biraedong~ It was decided to focus its administrative power on the selection of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targets for the vortex road construction project.

The city of Daejeon promotes tailored responses for each stage of government budget planning in order to secure efficient national expenditures for these projects, while in particular, for publicly-approved state-funded projects, the city selects and intensively manages key public offerings for each department. It is a plan to respond systematically through the syste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12 [13:0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전해철 행안부 장관 대전방문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