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5.18 [22:20]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동구, 주거환경개선사업 정상 추진
 
김정환 기자
광고
▲ 천동3 구역 외 3 주거환경개선사업 추진 간담회 사진     © 김정환 기자


대전 동구가 1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해당 지역 주민대표들이 참가한 가운데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가 시행중인 동구 관내 주거환경개선사업에 대한 추진상황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최근 언론에 크게 이슈가 되고 있는 LH 부동산 사태와 관련해 천동3·대동2·구성2·소제 등 동구 관내 주거환경개선사업 구역 내 주민들이 사업추진에 차질이 생길까 두려워하는 여론이 팽배, 그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4개 구역 주민대표회의 위원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LH의 주요 보고내용으로는 ▲(천동3구역) 조속한 시일 내 공동주택 분양 추진 ▲(대동2구역) 지장물 조사 완료단계로 감정평가 등 후속 보상절차 신속 이행 예정 ▲(구성2구역) 정비계획 변경 후 민간사업자 참여 준비 중 ▲(소제구역) 최근 정비계획 변경 도시계획심의 통과 후 사업추진 동력 확보 등이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LH 대전충남지역 송진선 본부장은 “주민, 지자체, LH의 상생 협의체를 구성하여 확고한 상호신뢰관계 속에서 외부환경의 영향을 받지 않고 정상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하였다.

 

또한, 황인호 구청장은“오늘 간담회로 동구 관내 주거환경개선사업 추진을 위한 LH의 확고한 의지를 확인했다”라며 “이제는 LH의 적극적인 사업 추진으로 15년 이상 장기간 기다려온 주민들의 숙원이 조속히 해소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ong-gu, Daejeon, normal promotion of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On the 1st, Dong-gu, Daejeon, held a discussion meeting on the implementation status of the Dong-gu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being implemented by the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LH) with local resident representatives participating in the middle meeting room of the district office.

On this day, in relation to the LH real estate situation, which has been a major issue in the media, there is a growing public opinion that residents in the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area in Dong-gu, such as Cheondong 3, Daedong 2, Guseong 2, and Soje, are afraid that there will be a disruption in the project promotion. It was held in the presence of the chairpersons of resident representatives' meetings in four districts to relieve anxiety about Korea.

The main contents of LH's report are ▲(Cheondong District 3) Promoting the sale of apartment houses as soon as possible ▲(Daedong District 2) Completion of obstacle investigation, and follow-up compensation procedures such as appraisal will be quickly implemented ▲(Composition 2 District) Maintenance plan change Afterwards, private businesses are preparing to participate ▲(Cleaning area) Recent changes to the maintenance plan After passing the city planning deliberation, it is to secure the driving force for the project.

Jin-seon Song, head of the LH Daejeon Chungnam region, who attended the conference, said, "We will form a win-win council of residents, local governments, and LH and carry out the business normally without being affected by the external environment in a strong mutual trust relationship."

In addition, Gu Mayor Hwang In-ho said, “At today's meeting, we confirmed LH's firm determination to promot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in Dong-gu,” and said, “I hope that the long-awaited residents' long-awaited wishes for more than 15 years will be resolved as soon as possible.” said.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01 [20:0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전해철 행안부 장관 대전방문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