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8.04 [17:49]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교육청, 확진자 발생 4개교 2주간 원격수업
 
김정환 기자
광고
▲ 최교진 교육감     ©김정환 기자

세종시 소재 종촌초등학교 교직원과 재학생 확진자 발생에 따라 세종시 교육청이 교육부, 보건소, 학교와 신속‧긴밀한 협의를 거쳐 2주간 원격수업 체제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


확진자 발생 학교의 방과후·돌봄은 확진자 발생일로부터 2주간 긴급돌봄을 포함한 방과후·돌봄 운영을 전면 중지하고, 확진자 발생 지역인 고운동, 종촌동, 아름동 소재의 마을방과후 프로그램도 운영을 2주간 일시 중지하기로 했다.


학교는 이 같은 내용을 통보받은 즉시 학부모들에게 신속하게 전체 안내를 통해 해당 사실을 공유하고 밀접접촉자의 검사를 위해 학생은 집에 머물며 외부 접촉을 최소화하도록 안내하였다.


또한 31일 교육감 주재 긴급 비상대책회의를 개최하여 학사운영 방안, 학교 내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방역, 학생·교직원의 모니터링 강화 등 회의를 통해 신속하고 긴급하게 조치하였다.


향후 해당 학교의 학생·교직원의 확진 검사는 방역당국의 조치에 적극적인 협조와 협의를 통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아울러 학원연합회 협조를 통해 소속 학원들에게 자율적 휴원을 권장하도록 요청했으며, 특히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 학원장들에게는 휴원, 원격수업 등을 실시하도록 권고했다.


 이번주 내 확진자 발생 지역의 학원, 교습소를 중심으로 방문자명부 관리, 좌석 간 거리두기, 방역물품 비치 여부, 시설 내 소독 및 환기 등에 대한 긴급 방역 점검 집중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최교진 교육감 “최근 세종시 교직원과 학생들의 확진자 발생 상황을 매우 엄중하게 보고 특별 상황 점검을 매일 실시하겠다”며, “외부 연수나 회의 등 대면 접촉 행사 또는 출장을 자제하는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Office of Education, 2 weeks remote class at 4 schools with confirmed cases]


In response to the occurrence of confirmed cases of school staff and enrolled students at Jongchon Elementary School in Sejong City, the Sejong City Office of Education decided to switch to a two-week distance learning system through quick and close consultations with the Ministry of Education, public health centers, and schools.
For after-school and caring at schools with confirmed cases, after-school and caring operations including emergency care for two weeks from the date of occurrence of confirmed cases will be completely suspended, and after-school programs in villages located in Goun, Jongchon-dong, and Aum-dong, which are areas where confirmed cases occur, will also be operated. I decided to pause for two weeks.
Upon receiving such information, the school promptly shared the facts with parents through full guidance, and guided students to stay at home and minimize external contact for inspection by close contacts.
In addition, on the 31st, an emergency emergency response meeting was held presided over by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and measures were taken quickly and urgently through meetings such as school management plans, emergency quarantine to prevent the spread of the school, and reinforcement of monitoring of students and faculty.
In the future, it is planned to take necessary measures through active cooperation and consultation with the measures of the quarantine authorities in the confirmation examination of students and faculty of the school.
In addition, through cooperation with the Academy Association, it requested that the affiliated academies be encouraged to close autonomously, and in particular, the heads of local academies in which the confirmed cases occurred were advised to close the school and conduct remote classes.
 This week, centering on academies and training centers in the area where the confirmed case has occurred, emergency quarantine checks will be intensively conducted on visitor list management, distance between seats, quarantine supplies, and disinfection and ventilation in the facility.
Superintendent Gyo-jin Choi “We will strictly observe the recent occurrence of confirmed cases of Sejong City faculty members and students, and conduct special situation checks every day.” “I wish you thorough compliance with the quarantine regulations, such as refraining from in-person events such as external training or meetings or business trips. I hop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31 [21:0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