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5.18 [22:20]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내달 11일까지 연장
 
김정환 기자
광고
▲ 세종시청사 전경     ©세종시 제공

세종시가 28일 24시로 종료 예정이었던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내달 11일 24시까지로 2주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하루 평균 전국 확진자 수가 두 달째 300~400명대를 유지함에 따라 정체기를 벗어나기 위해서는 현 단계 유지 및 새로운 기본방역수칙 준수가 꼭 필요하다는 정부의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현행 적용 중인 거리두기 1.5단계와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는 계속 적용하되, 종전과 같이 동거·직계 가족 모임과 상견례, 영유아 포함 가족 모임 시에는 5인 이상 모임이 예외적으로 허용된다.

 

새로운 기본방역수칙도 적용한다.

 

새롭게 정비된 기본방역수칙은, 그동안에는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총 24종의 중점관리·일반관리시설별로 방역수칙을 달리 적용해 왔으나, 29일 0시부터는 단계에 관계없이 새로운 기본 방역수칙을 일괄 적용한다.

 

적용대상 시설도 기존 24종 시설에 스포츠 경기장(관람), 경륜·경마·경정장, 미술관·박물관, 도서관, 키즈카페, 전시회·박람회, 국제회의, 마사지업·안마소 등 9개 시설이 추가된다.

 

또, ▲마스크 착용 의무 ▲방역수칙 게시·안내 ▲출입자명부 관리 ▲주기적 소독·관리 등 기존 4개의 기본수칙과 ▲음식섭취 금지 ▲유증상자 출입 제한 ▲방역관리자 지정 등을 추가해 7개로 강화하고, 방역수칙을 게시하면서 이용가능 인원을 게시‧안내토록 변경된다.

 

출입명부 작성과 관련해서는 다중이용시설 및 사업장의 모든 출입자는 전자출입명부 또는 간편 전화 체크인 등의 출입자명부를 작성해야 한다.

 

유흥주점‧단란주점‧감성주점‧헌팅포차 등 유흥시설, 콜라텍, 홀덤펍은 수기 명부 작성은 불가능하며 전자출입명부로만 작성해야한다.

 

또 모든 다중이용시설과 사업장에 대한 주기적인 환기와 소독이 의무화되며, 식당·카페 등 음식섭취 목적의 시설과 음식판매 부대시설 외에는 시설 내 허용구역 이외의 장소에서 음식섭취가 금지된다.

 

현재 중점관리시설 및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업, 오락실·멀티방, 이·미용업, 학원, 종교시설 등 일부 일반관리시설에서 시행하고 있는 이용가능 인원 게시 의무도 보다 강화된다.

 

이번 기본 방역수칙은 현장에서 준비할 시간을 충분히 부여하기 위해 29일부터 내달 4일까지 일주일간 계도기간을 거쳐 시행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extends current social distancing until the 11th of next month]


Sejong City announced that it will extend the current social distancing step 1.5, which was scheduled to end at 24 o'clock on the 28th, to 24 o'clock on the 11th of next month for two weeks.

This measure is based on the government's judgment that it is necessary to maintain the current stage and comply with new basic quarantine rules in order to get out of the stagnation period as the average number of confirmed cases nationwide has remained in the 300-400 range for the second month.

Accordingly, the current step 1.5 and the ban on private gatherings with more than 5 people continue to apply, but as before, gatherings of 5 or more people are exceptionally allowed for cohabitation, immediate family gatherings, meetings, and family gatherings including infants.

New basic quarantine rules are also applied.

As for the newly reorganized basic quarantine rules, the quarantine rules have been applied differently for a total of 24 intensive management and general management facilities depending on the stage of distance, but from 0 o'clock on the 29th, the new basic quarantine rules are applied collectively regardless of the stage. do.

In addition to the existing 24 facilities, 9 facilities will be added, including sports stadiums (viewing), bicycle racing, horse racing, racecourse, art museums, museums, libraries, kids cafes, exhibitions and fairs, international conferences, massage businesses, and massage parlors.

In addition, ▲ the duty to wear a mask ▲ posting and guiding the quarantine regulations ▲ managing the attendant list ▲ periodic disinfection and management, and the existing four basic rules ▲ prohibiting food consumption ▲ restricting access to symptomatic boxes ▲ reinforcing them to 7 by adding a quarantine manager designation As the rules are posted, the number of people available will be posted and guided.

Regarding the preparation of the access list, all accessors in multi-use facilities and workplaces must prepare access registers such as electronic access registers or simple phone check-in.

For entertainment facilities such as entertainment pubs, danran pubs, sensational pubs and hunting pots, collate, and hold'em pubs, it is not possible to make a handwritten list, but only with an electronic access list.

In addition, periodic ventilation and disinfection is mandatory for all multi-use facilities and workplaces, and food consumption is prohibited in places other than the permitted areas within the facility, except for facilities intended to consume food, such as restaurants and cafes, and auxiliary facilities for food sales.

Currently, the duty to post available personnel in some general management facilities, such as priority management facilities, indoor sports facilities, bathing facilities, recreation rooms/multi-rooms, styling and beauty businesses, academies, and religious facilities, is also strengthened.

The basic quarantine rules will be implemented after a weekly guidance period from the 29th to the 4th of next month in order to give enough time to prepare in the field.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28 [13:1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전해철 행안부 장관 대전방문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