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5.15 [22:12]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천안,아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천안,아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교통사고 사망자 4년 연속 감소
 
김정환 기자
광고
▲ 아산시청 전경     ©김정환 기자

충남 아산시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추진한 다양한 정책이 효과를 보면서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4년 연속 감소했다.

 

충남경찰청에 따르면 2020년 아산시 교통사고 사망자는 19명으로 2019년 36명보다 47.2% 감소한 수치다. 아산시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2017년 51명, 2018년 38명, 2019명 36명으로 4년 연속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는 셈이다.

 

아산시는 경찰서·교육지원청·도로교통공단 등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교통사고 줄이기 모니터링, 어린이보호구역 노란발자국·노란신호등·옐로카펫 등 교통안전시설 설치,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 자동인식장치(비콘) 시범사업 등 관련 정책을 꾸준히 추진해왔다. 

 

아산시는 관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도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해 선제적 국비를 확보를 통해 전국 최초로 관내 초등학교 46개교 전체 어린이보호구역에 무인교통단속카메라 설치를 완료했으며, 올해는 유치원·어린이집·특수학교 어린이보호구역에도 확대 설치를 준비하고 있다. 

 

노인들의 안전한 보행로 확보를 위한 18개 경로당 주변 도로의 보호구역 지정, 새벽 및 야간 보행하는 노인들의 보행 안정성 향상을 위한 발광형 표지판을 설치 등 노인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정책도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또, 고령 운전자의 운전미숙으로 인한 교통사고 증가가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뒤에는 운전면허증을 반납하는 고령자에게 아산사랑상품권을 지급하는 사업을 시행했다. 고령자의 자발적인 운전면허 반납을 유도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아산사랑상품권 지원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어 시민 반응도 좋다.

 

아산시는 또 오는 4월 17일부터 전면 시행되는 ‘안전속도 5030’ 정책을 위해 3월까지 최고속도제한 표지판과 노면표시 정비를 완료할 예정이다.

 

‘안전속도 5030’은 도로 위 보행자의 안전과 교통사고 발생 시 사망자를 줄이기 위한 정책으로, 일반도로는 50km/h, 주택가 등 이면도로는 30km/h 이하로 제한속도를 조정하는 사업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Asan City, traffic accident deaths decreased for 4 consecutive years]


The number of deaths in traffic accidents declined for four consecutive years as various policies promoted by Asan City in Chungnam Province to prevent traffic accidents were effective.


According to the Chungnam Police Agency, the number of deaths in traffic accidents in Asan in 2020 was 19, down 47.2% from 36 in 2019. The number of deaths in traffic accidents in Asan city is 51 in 2017, 38 in 2018, and 36 in 2019, which means that the decline has continued for 4 consecutive years.


Asan City monitors traffic accident reduction through organic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Police Station, Education Support Office, and Road Traffic Authority, installs traffic safety facilities such as yellow footprints, yellow traffic lights, and yellow carpets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and automatically recognizes children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Beacon) It has steadily promoted related policies such as pilot projects.


Asan City is also making every effort to prevent traffic accidents for children in the building.


By securing preemptive government funding last year, the nation's first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cameras were installed in all 46 elementary schools in the jurisdiction, and this year, we are preparing to expand installations in kindergartens, daycare centers, and special school child protection areas.


The policies for the prevention of traffic accidents for the elderly, such as the designation of protected areas of the surrounding roads in 18 routes to secure safe walking paths for the elderly, and installation of luminous signs to improve the walking stability of the elderly walking at dawn and at night, also received great response from citizens.


In addition, after the increase in traffic accidents due to the inexperienced driving of elderly drivers became a social issue, a business was launched to provide Asan Love Gift Certificates to elderly people who returned their driver's licenses. Citizens' reaction is also good because it can help elderly people to voluntarily return their driver's licenses to prevent traffic accidents, and contribute to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by supporting Asan Love Gift Certificates.


Asan City is also planning to complete the maintenance of the maximum speed limit sign and road surface mark by March for the “Safe Speed ​​5030” policy that will be fully enforced from April 17th.


The'Safe Speed ​​5030' is a policy aimed at reducing the safety of pedestrians on the road and the number of deaths in the event of a traffic accident. It is a project to adjust the speed limit to 50 km/h for general roads and 30 km/h or less for rear roads such as residential area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21 [17:3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전해철 행안부 장관 대전방문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