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5.12 [22:2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년사] 박영순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위원장
 
김정환 기자
광고
▲ 박영순 국회의원 ©김정환 기자

[신년메시지] 박영순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위원장


새로운 시대정신을 선도하는 대전을 만들겠습니다 

 

존경하는 대전 시민 여러분!

더불어민주당 대전광역시당위원장 박영순입니다.

 

댁내 두루 편안하신지요.

 

코로나19와의 힘겨운 사투를 벌이며 연말·연초를 맞는 시민 여러분에게 심심한 위로와 응원의 말씀을 드립니다.

 

늘 어려울 때 힘을 발휘하는 우리 국민의 우수한 능력은 전 세계가 이미 인정했고, 우리도 그 힘을 믿고 있습니다. 그 저력으로 반드시 이 위기를 극복할 것이라고 믿습니다.

 

2020년이 저물고 새해 2021년 신축년 새해가 밝아오고 있습니다. 올 한해는 기대와 도전 그리고, 코로나19와의 전쟁으로 모두가 힘겨운 한 해였습니다.

 

돌이켜보면 지난 4·15 총선에서 시민 여러분이 더불어민주당에 큰 힘을 실어 주신 것은 당면한 시대적 과제 해결과 민생을 안정시켜 달라는 뜻이었습니다.

 

저를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모든 구성원들은 그 준엄한 명령을 항상 되뇌며 새로운 희망을 실현하고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나름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코로나19는 맹위를 떨치고 있고, 힘겨운 하루하루를 버티고 있는 시민들은 삶은 더욱 더 힘겨운 상태입니다. 하루빨리 고통의 터널을 벗어나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야 한다는 막중한 사명감을 되뇌며 새로운 새해를 준비합니다.

 

사랑하는 대전시민 여러분!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은 새해를 대전 시민의 기대와 명령에 제대로 부응하기 위해 더욱 더 박차를 가하는 한 해로 만들겠습니다. 실천할 수 있는 실질적 대안을 창출하는 정책 정당으로서의 면모를 확실히 보이기 위해 더욱 큰 열정으로 전진하겠습니다.

 

2021년 신축년 새해가 밝아옵니다.

 

코로나19를 완전히 극복하고 새로운 시대 전환을 준비해야 하는 시기입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은 과학의 도시, 첨단 지식의 도시인 대전이 그 전면에서 역할할 것입니다. 대전을 새로운 시대정신을 선도하는 도시로 만들겠습니다.

 

시민 여러분의 많은 사랑에도 불구하고 올 한해 다소 부족한 모습이 있었던 점은 송구하게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에 좌절하거나 안주하지 않고 더욱 채찍질을 해 사랑하는 시민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 번 더 다져봅니다.

 

올해 초 코로나19 극복의 모범으로 전 세계의 찬사를 받았던 대한민국입니다. 비록 지금은 코로나19의 마지막 발악이라는 강한 저항에 부딪쳤지만, 우리는 반드시 이 위기를 극복하고, 우뚝 설 수 있을 것이라고 믿습니다. 강건한 의지와 실천은 우리에게 희망이라는 선물을 줄 것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은 항상 시민 여러분과 함께하겠습니다. 새해에도 사랑하고, 존경하는 대전 시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응원과 채찍질을 당부 드리겠습니다.

 

희망이 가득한 새해,

 

사랑하는 시민 여러분의 가정과 주변 모두에 한결같은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전광역시당위원장 박영순 올림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New Year's Message] Park Young-soon, Democratic Party Chairman of Daejeon City Party


We will create Daejeon that leads the spirit of a new era.

 

Dear Daejeon citizens!

In addition, I am Park Young-soon, Chairman of the Democratic Party Daejeon Metropolitan City Party.

 

It is comfortable throughout the house.

 

We would like to express our sincere consolation and support to the citizens who are in the end of the year and the beginning of the year as they are struggling with Corona 19.

 

The world has already recognized the excellent ability of our people to show their strength when it is always difficult, and we believe in it. I believe that with that power, we will surely overcome this crisis.

 

2020 is coming to an end and the New Year 2021, the New Year, is coming. This year was a difficult year for everyone due to expectations, challenges, and the war against Corona 19.

 

In retrospect, the fact that citizens gave great strength to the Democratic Party together in the 4·15 general election meant that they asked us to solve the problems of the times and stabilize the lives of the people.

 

All members of the Daejeon City Hall of the Democratic Party, including myself, always repeat their strict orders, and are doing their best to realize new hopes and meet expectations.

 

However, Corona 19 is still raging, and the lives of the citizens who are struggling with each day are even more difficult. We prepare for a new New Year, reminiscent of our enormous sense of mission to get out of the tunnel of pain and create new hopes as soon as possible.

 

Dear Daejeon citizens!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of the Daejeon City Party will make the New Year a year of accelerating more and more to meet the expectations and orders of Daejeon citizens. We will move forward with greater enthusiasm to clearly show our aspect as a policy party that creates practical alternatives that can be put into practice.

 

The new year of 2021 is coming.

 

It is time to completely overcome COVID-19 and prepare for a new era.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of Daejeon City Hall, the city of science and the city of advanced knowledge, will play a role in the fore. We will make Daejeon a city leading the spirit of a new era.

 

We regret that despite the love of citizens, there was a slight lack of this this year. However, without being frustrated or settled, I will once again reaffirm my determination to meet the expectations of my beloved citizens by whipping more.

 

It is the Republic of Korea that received worldwide praise as an example of overcoming Corona 19 earlier this year. Although now we are facing strong resistance, which is the last attack of Corona 19, we believe that we will surely be able to overcome this crisis and stand tall. Strong will and action will give us the gift of hope.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will always be with you. In the new year, I would like to ask all of you who love and respect Daejeon citizens to continue to cheer and scour.

 

A new year full of hope,

 

Dear citizens, I wish you constant health and happiness in your home and around you.

 

Happy New Year.

Thank you.

 

Daejeon Metropolitan City Party Chairman Park Young-so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2/31 [10: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박영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설동호 대전교육감 우수단체장상 수상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