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16 [20:26]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대병원, 이른둥이 저체중 출생아 ‘지속적 신대체 요법’ 성공
 
김정환 기자
광고
▲ 충남대병원 전경     ©김정환 기자

 

충남대학교병원 신생아집중치료지역센터(장미영 센터장/소아청소년과 교수)가 임신나이 33주 5일에 2,140g의 체중으로 출생한 이른둥이 A양에 대한 선천성 신질환으로 인한 급성신부전 투석 치료를 완료하고 49일만에 퇴원시키는 중부권 최초 기록을 남겼다고 밝혔다.

 

A양의 엄마는 심각한 임신중독증과 양수과소증으로 산부인과에서 응급 제왕절개로 아이를 출산했다. 아기는 출생일부터 호흡기 치료를 요하는 신생아 호흡부전 증상과 출생 후 3일째까지 소변을 보지 않아, 선천성 신질환으로 인한 급성신부전 진단하에 지속적 신대체 요법(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herapy; CRRT)을 시작했다.

 

급성신부전 시 아기의 체액 및 전해질 조절에 있어 지속적 신대체 요법이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며, 신생아의 지속적 신대체 요법을 위해서는 적절한 투석장비와 치료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이 필요하다.

 

특히, 작은 이른둥이에게 지속적 신대체 요법을 시행하고자 할 때 적절한 혈관 확보가 쉽지 않고, 혈압 등의 혈역동 상태가 불안정할 경우 시행이 어렵다는 문제가 있다.

 

이에 신생아분과, 소아신장분과, 소아중환자분과 의료진이 긴밀하게 협진하여 출생체중이 작은 이른둥이의 혈액투석에 성공하였고 아기의 상태를 호전시킬 수 있었다. 아기는 생후 5일째 소변이 나오기 시작하여 생후 15일째 투석을 중단하고, 출생 49일만에 퇴원을 하게 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succeeds in “continuous replacement therapy” for infants born with low birth weight]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Neonatal Intensive Care Regional Center (Chief Mi-Young Jang/Professor of Pediatrics and Adolescents) completed dialysis treatment for acute kidney failure due to congenital kidney disease for early-stage sheep A born with a weight of 2,140g on the 5th day of 33 weeks of gestation. It was revealed that it had left the first record in the central region of being discharged after 49 days.


Ms. A's mother gave birth through an emergency cesarean section in obstetrics and gynecology due to severe pregnancy addiction and amniotic fluid. The baby was diagnosed with acute renal failure (CRRT) due to congenital renal disease, as he did not urinate from birth to neonatal respiratory failure symptoms requiring respiratory treatment and until the 3rd day after birth, and continued renal replacement therapy (CRRT) was initiated.

 

In the case of acute renal failure, 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herapy plays a very important role in the control of baby's body fluids and electrolytes, and appropriate dialysis equipment and medical staff with extensive treatment experience are required for 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herapy in newborns.

 

In particular, there is a problem in that it is difficult to secure adequate blood vessels when performing 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herapy to small children, and when the hemodynamic state such as blood pressure is unstable.


Accordingly, the neonatal department, the pediatric kidney department, and the pediatric intensive care team worked closely with each other to succeed in hemodialysis of an infant with a small birth weight and to improve the baby's condition. The baby began to urinate on the 5th day, stopped dialysis on the 15th day, and was discharged from the hospital on the 49th day of birth.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26 [19:2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