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KAIST, 모빌리티 혁신생태계 구축 ‘맞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15:48]

홍성군-KAIST, 모빌리티 혁신생태계 구축 ‘맞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6/10 [15:48]

▲ 홍성군, KAIST와 손잡고 모빌리티 혁신생태계 구축 조성 간담회 사진  © 홍성군


충남 홍성군이 KAIST와 손잡고 내포신도시 도시첨단산업단지 내에 모빌리티 혁신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이를 위해 홍성군은 10일 군청에서 이용록 홍성군수와, 장재석 부의장을 비롯한 군의원, 장인권 모빌리티대학원장과 KAIST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지난 4월 23일 KAIST와 충남도, 홍성군이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올해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준비 중인 KAIST 모빌리티 연구센터(이하 연구센터) 설립에 따른 KAIST의 비전과 계획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서 장기태 교수는 모빌리티 시스템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전문인력 양성과 선도기술 창출의 요람을 만들겠다는 비전을 담은 연구센터 설립계획을 발표했다.

 

양기관은 신기술 연구와 산업화의 연결을 촉진하기 위해 연구센터 내 KAIST 연구진의 R&D는 물론 (가칭)미래 유니콘 기업 발굴 프로젝트 운영을 통한 창업기업 유치와 지원, 지역 내 모빌리티 유관기관과의 협력 및 규제샌드박스 도입을 통해 내포신도시 일원을 살아있는 실험실(Living Lab)로 활용하여 인근 지역의 혁신성장을 도모할 계획이다.

 

이용록 홍성군수는 “KAIST 모빌리티 연구센터 건립은 내포 미래신산업 국가산단의 성공적인 조성과 충남혁신도시 완성을 앞당기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KAIST의 우수한 연구 역량과 지원시스템을 활용하여 내포신도시가 국내 최고의 모빌리티 혁신 중심지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군에서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KAIST 모빌리티 연구센터는 오는 11월 개소를 목표로 내포신도시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식산업센터 내에 설립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ngseong-gun and KAIST join hands to build a mobility innovation ecosystem

 

Hongseong-gun, South Chungcheong Province, is joining hands with KAIST to build a mobility innovation ecosystem within the Naepo New Town urban high-tech industrial complex.

 

To this end, Hongseong-gun announced that it held a policy meeting at the county office on the 10th, attended by Hongseong-gun Mayor Yong-rok Lee, county council members including Vice Chairman Jang Jae-seok, Dean Jang In-kwon of the Graduate School of Mobility, and KAIST officials.

 

The meeting was held on this day to share KAIST's vision and plans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KAIST Mobility Research Center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Research Center), which is being prepared to open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ccording to the business agreement signed between KAIST,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d Hongseong-gun on April 23. done.

 

At the meeting, Professor Jang Ki-tae announced plans to establish a research center with the vision of creating a cradle for nurturing world-class experts and creating leading technologies in the field of mobility systems.

 

In order to promote the connection between new technology research and industrialization, the two organizations will attract and support start-ups through the R&D of KAIST researchers within the research center as well as the operation of a (tentatively named) future unicorn company discovery project, cooperation with local mobility-related organizations, and regulatory sand. Through the introduction of the box, we plan to use the Naepo New Town area as a living laboratory to promote innovative growth in nearby areas.

 

Lee Yong-rok, Mayor of Hongseong-gun, said, “The establishment of the KAIST Mobility Research Center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successful creation of the Naepo Future New Industry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nd to hasten the completion of the Chungnam Innovation City.” He added, “By utilizing KAIST’s excellent research capabilities and support system, Naepo New City will become the first domestic industrial complex.” “The military will not spare any support to help it establish itself as the best mobility innovation center,” he said.

 

The KAIST Mobility Research Center is scheduled to be established within the Knowledge Industry Center of the Urban High-Tech Industrial Complex in Naepo New Town, with the goal of opening in November.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