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세종시장, 간부회의에서 소통행정 강조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20:08]

최민호 세종시장, 간부회의에서 소통행정 강조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6/04 [20:08]

▲ 최민호 세종시장[사진=세종시]     ©김환일

최민호 세종시장이 7월 간부회의에서 소통행정을 강조했다.

 

최 시장은 공직사회 내부는 물론 대시민 관계에 있어서도 상호 품격과 예의를 갖춰 세종시의 사회적 품격을 높여 나가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소통행정을 주문했다. 

 

최민호 시장은 4일 열린 확대 간부회의에서 “최근 읍면동 주민들을 만나고 있는데, 직원들 칭찬을 많이 듣는다”며 “예전에 비해 직원들과 주민들 모두 서로 격려와 칭찬, 품격 있는 생산적 제안을 하는 모습을 보며 뿌듯한 심정”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시민과의 대화, 시민과 함께하는 1박2일 등 2년간 시장이 직접 시민과 소통하는 과정 속에서 토론과 소통의 문화적 공감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그간 고생해 온 직원들에게 공을 돌렸다.

 

그러면서 이러한 소통과 공감의 문화가 더욱더 확산될 수 있도록 시청 본청 직원, 공공기관 직원들이 상호 예의와 존중에 기반한 대시민 소통에 적극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시청 내부 소통과 관련해서도 서로 편 가르고 상처를 주거나 비난하기보다는 예의와 품격, 질서를 갖추고 건전한 제안과 토론이 가능한 문화를 만들기 위해 모두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외에도 시의회 행정 사무감사 수감 중인 직원들 모두 고생한다며 간부들이 직원들을 많이 격려해 줄 것을 당부하고, 행정 사무감사 지적 사항을 토대로 행정력을 보완하는 계기로 삼을 것을 주문했다. 

 

최민호 시장은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는 와중에 시민들과 공직자들이 한마음으로 세종시의 미래를 위한 새로운 돌파구를 찾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준비 중인 국제행사와 세종시법 전면 개정 등 세종시 발전을 위한 핵심과제 추진을 위해 세종시민 모두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Mayor Choi Min-ho emphasizes communication administration at executive meeting

 

Sejong Special Self-Governing City Mayor Choi Min-ho ordered a communication administration, emphasizing the need to improve the social quality of Sejong City by maintaining mutual dignity and courtesy not only within the public service community but also in relationships with citizens.

 

Mayor Choi Min-ho said at an expanded executive meeting held on the 4th, "I've been meeting with residents of towns and villages recently, and I've heard a lot of compliments from employees." He added, "Compared to before, I feel proud to see both employees and residents encouraging and praising each other and making quality and productive suggestions. “It’s a feeling,” he explained.

 

In particular, he gave credit to the employees for their hard work, saying that the mayor has been working to create a cultural consensus of discussion and communication through the two-year process of directly communicating with citizens, including dialogue with citizens and 2 days and 1 night with citizens.

 

At the same time, in order to further spread this culture of communication and empathy, he requested city hall staff and public institution staff to actively participate in citizen communication based on mutual courtesy and respect.

 

In addition, regarding internal communication at City Hall, we requested that everyone make efforts to create a culture in which healthy suggestions and discussions are possible with courtesy, dignity, and order rather than taking sides, hurting, or criticizing each other.

 

In addition, he said that all the employees who are incarcerated in the city council's administrative audit are having a hard time, and asked executives to give a lot of encouragement to the employees, and ordered them to use the findings of the administrative audit as an opportunity to supplement their administrative capabilities.

 

Mayor Choi Min-ho said, “I am grateful that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are working together as one to find a new breakthrough for the future of Sejong City amidst increasing economic difficulties,” and added, “Sejong City will continue to prepare for international events and a comprehensive revision of the Sejong City Act.” “I hope that all citizens of Sejong will join forces to carry out key tasks for developmen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