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대전시장, 직원 편의와 복지 향상 강조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16:34]

이장우 대전시장, 직원 편의와 복지 향상 강조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6/04 [16:34]

▲ 대전시확대간부외의 사진  © 대전시


이장우 대전시장이 4일 주재한 확대간부회의에서 직원 편의 및 복지 향상을 강조했다. 

 

이 시장은 또‘파격적인 결혼 장려 정책’필요성을 역설하며‘어린아이를 둔 공직자들의 금요일 주 1회 재택근무 도입’ 검토를 지시했다.

 

이날 시장의 발언은 대전시 차원에서 출산과 보육 지원 정책을 더욱 강화해‘젊은 대전’을 실현할 수 있는 문화를 확산시켜 나가겠다는 취지로 보인다.

 

여기에 이 시장은“결혼장려금 지급 예산을 추경에서 반드시 확보하고, 내년에는 지원 금액을 파격적으로 높일 수 있도록 준비하라”면서“또 신혼부부에게는 주택 공급을 최우선 순위에 두는 등의 파격적인 정책을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는 상황에서‘얼음물 정수기(제빙기) 설치’와‘시청사 온도조절’ 등 직원 근무여건 개선을 주문했다.

 

소상공인과 스타트업 기업 지원 등 지역 경제 정책에 대해서도 재차 의지를 드러냈다.

 

이 시장은“경영난과 대출금(이자)에 시달리는 소상공인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련한‘대전형 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자금 4000억 원’을 적극 홍보해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신속한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라”며‘추경 등을 통한 소상공인의 파격적인 대책’을 지시했다.  

 

스타트업 기업 지원에 대해선 “궁동 내 스타트업 기업들이 늘어나면서 임대료가 많이 상승하고 있는데 향후를 대비해 월평동까지 확장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지난번 이야기한 대로 궁동에서 월평동까지 다리를 놓는 등의 방안을 마련하라”며 세부 지침을 내렸다.

 

아울러 공간 활용과 관련해 대덕연구개발특구의 용적률 및 건폐율 등의 규제 완화 대책을 지시했다.

 

특구 녹지지역에 적용되는‘건물 높이 7층 이하’ 규제가 풀리지 않았는데, 이는 시행령 개정이 아닌 상위법이 개정돼야 한다.

 

그동안 주간업무회의에서 언급된 주요 현안들에 대해서도 재환기시켰다.

 

‘도시철도 2호선 정거장 역 설계 시 체계적 환승시스템 구축’을 지시한 이 시장은“각 역마다 택시가 한 3대 정도는 항상 대기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지하철에서 바로 택시를 갈아탈 수 있도록 하라”며 “그리고 자전거와 PM(개인형 이동장치) 등의 정거장이 잘 마련돼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환승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결합해 설계하라”고 밝혔다.

 

또 공공기관 이전과 관련해“기관 이전에 대비하기 위해선 공간을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며“메가 충청스퀘어가 2028년 착공 예정인데, 너무 늦는다. 한국외식업중앙회를 비롯한 건설 관련 협회 등의 이전도 적극 추진해야 하는 상황에서 최대한 완공 시기를 앞당길 수 있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Mayor Lee Jang-woo emphasizes employee convenience and welfare improvement

 

Daejeon Mayor Lee Jang-woo emphasized improving employee convenience and welfare at an expanded executive meeting presided over on the 4th.

 

Mayor Lee also emphasized the need for an ‘unconventional marriage encouragement policy’ and ordered a review of ‘introducing public officials with young children to work from home once a week on Fridays.’

 

The mayor's remarks on this day appear to be intended to spread a culture that can realize a ‘young Daejeon’ by further strengthening the childbirth and childcare support policy at the Daejeon city level.

 

Here, Mayor Lee said, “Be sure to secure the budget for payment of marriage incentives in the supplementary budget, and prepare to dramatically increase the support amount next year.” He also added, “We must also establish unconventional policies such as prioritizing the provision of housing to newlyweds.” “He emphasized.

 

Next, as the hot weather continued, he ordered improvements to employee working conditions, including ‘installation of ice water purifiers (ice makers)’ and ‘temperature control in city hall.’

 

He again expressed his commitment to local economic policies, such as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startup companies.

 

Mayor Lee said, “Actively promote the ‘Daejeon-type small business owner ultra-low interest special fund of 400 billion won’ prepared to ease the burden of small business owners suffering from management difficulties and loan payments (interest) so that we can provide prompt help to those who are struggling.” He ordered ‘unconventional measures for small business owners through supplementary budgets, etc.’

 

Regarding support for startup companies, he said, “As the number of startup companies in Gung-dong increases, rents are rising significantly, and we need to expand to Wolpyeong-dong to prepare for the future.”

 

At the same time, he issued detailed instructions, saying, “As we discussed last time, prepare measures such as building a bridge from Gung-dong to Wolpyeong-dong.”

 

In addition, with regard to space utilization, measures to ease regulations such as floor area ratio and building-to-land ratio of Daedeok R&D Special Zone were ordered.

 

The ‘building height of 7 stories or less’ regulation, which applies to special zone green areas, has not been lifted, and this requires revision of the higher-level law, not the enforcement ordinance.

 

The major issues that were mentioned in the weekly business meeting were also renewed.

 

Mayor Lee, who ordered the establishment of a systematic transfer system when designing stations on Urban Railway Line 2, said, “Create a space where about three taxis can always wait at each station so that you can change taxis right away on the subway.” “And design the transfer system by systematically combining it so that bicycles and PM (personal mobility devices) can travel quickly with well-equipped stations,” he said.

 

Also, regarding the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In order to prepare for the relocation of institutions, we must have space,” and “Mega Chungcheong Square is scheduled to begin construction in 2028, but it is too late. “In a situation where we need to actively promote the relocation of construction-related associations, including the Korea Restaurant Industry Association, please make sure to expedite the completion date as much as possible,” he ordere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