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세종대왕 나신날' 기념식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5/15 [17:57]

세종시, '세종대왕 나신날' 기념식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5/15 [17:57]

▲ 세종대왕_나신날_기념식에서 최민호 세종시장  © 세종시


세종특별자치시가 15일 최민호 시장,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솔동 한글사랑거리 일원에서 세종대왕의 정신과 업적을 널리기 위한 ‘세종대왕 나신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종시 주최, 고려대학교 세종국어문화원 주관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세종대왕의 탄생일을 기념하는 동시에 한글과 우리 문화에 대한 사랑을 나누는 축제의 장으로 열렸다.

 

이날 행사는 많은 시민과 관람객이 세종대왕의 업적과 어록을 되새길 수 있도록 세종대왕 업적 및 어록 전시, 세종대왕께 쓰는 한글손편지 , 멋글씨 책갈피 만들기 등 다채로운 문화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특히 세종대왕께 쓰는 손 편지 낭독과 한글 멋글씨 예술공연, 세종컬처로드 공연은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해 시민들에게 호응이 높았다.

 

최민호 시장은 “이 자리에 참석해 주신 여러분이 우리 한글을 늘 일상에서 사용하면서 겨레의 스승이 곁에 있음을 느꼈으면 한다”며 “세종시는 앞으로도 한글을 이용한 교육과 체험, 놀이가 한데 어우러진 한글문화단지를 국가사업으로 추진하는 등 한글문화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 holds ceremony to celebrate ‘King Sejong’s Birthday’

 

Sejong Special Self-Governing City announced on the 15th that it held a commemoration ceremony for ‘King Sejong the Great’s Birth Day’ in the Hangeul Sarang Street area of Hansol-dong, with Mayor Choi Min-ho, Sejong City Superintendent of Education Choi Kyo-jin, and others in attendance to spread the spirit and achievements of King Sejong.

 

This event, hosted by Sejong City and organized by Korea University's Sejong Korean Language and Culture Center, was held as a festival to celebrate the birthday of King Sejong and share the love for Korean language and Korean culture.

 

On this day, a variety of cultural experience events were held so that many citizens and visitors could reflect on King Sejong's achievements and sayings, such as displaying King Sejong's achievements and sayings, handwriting letters in Korean to King Sejong, and making stylish bookmarks.

 

In particular, the reading of handwritten letters to King Sejong, the Korean calligraphy art performance, and the Sejong Culture Road performance were well-received by citizens as they provided things to see and enjoy.

 

Mayor Choi Min-ho said, “I hope that those who attend this event will always use our Hangeul in their daily lives and feel that their countrymen’s teachers are by their side.” He added, “Sejong City will continue to build a Hangeul Cultural Complex where education, experience, and play using Hangeul come together.” “We will lead the Korean language culture by promoting it as a national projec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