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 10월까지 운영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5/06 [19:28]

대전 동구,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 10월까지 운영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5/06 [19:28]

▲ 중앙시장 동구야놀자 야시장 개막식 사진  © 대전동구


대전 동구가 더 풍성해진 먹거리와 볼거리로 돌아온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을 오는 10월까지 매주 금‧토요일 운영한다고 밝혔다.

 

재정비를 마치고 더 풍성해진 콘텐츠로 돌아온 대전 동구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은 지난 3일 문을 열고 손님을 맞이에 나서 개막식과 함께 운영에 돌입했다.

 

이날 개막식에는 박희조 동구청장, 이장우 대전시장, 이상래 대전시의회 의장, 박황순 중앙시장활성화구역 상인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야시장 개막을 축하했다.

▲ 중앙시장 동구야놀자 야시장 개막식 행사 후 시식에 나선 이장우 대전시장과 박희조 동구청장  © 대전동구


지난해 처음 개최돼 코로나 이후 침체된 지역경제와 원도심에 활기찬 에너지를 불어 넣었다는 평가를 받은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은 10월 26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된다.

 

맛과 가격을 잡은 먹거리 매대(18개)를 비롯해 거리공연, 벼룩시장, 체험프로그램 등 지난해보다 더욱 풍성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동구와 산내농협, ㈜금강브루어리가 힘을 모아 개발한 산내 포도맥주의 출시를 앞두고 야시장 방문객을 대상으로 적극 홍보에 나섰으며, 산내 포도맥주는 샤인머스켓 공급 이후 정식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 중앙시장 동구야놀자 야시장 전경 사진  © 대전 동구


박황순 중앙시장활성화구역 상인회장은 “올해도 문을 연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이 동구의 대표 관광자원으로 발돋움하길 바란다”며 “전통시장만의 정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상인들의 노력으로 더욱 풍성해진 중앙시장 ‘동구夜놀자’ 야시장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불어 대전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중앙시장이 중부권 최대시장의 명성에 걸맞는 전통시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Dong-gu, Jungang Market ‘Dong-gu Night Market’ operates until October

 

Daejeon Dong-gu announced that the Jungang Market's 'Dong-gu Night Market', which has returned with more abundant food and attractions, will be operated every Friday and Saturday until October.

 

The ‘Dong-gu Night Market’ night market at Daejeon Dong-gu Central Market, which returned with richer content after reorganization, opened on the 3rd, welcomed customers, and began operation with the opening ceremony.

 

At the opening ceremony on this day, about 100 people, including Dong-gu Mayor Park Hee-jo, Daejeon Mayor Lee Jang-woo, Daejeon City Council Chairman Lee Sang-rae, and Park Hwang-sun, Chairman of the Central Market Revitalization Zone Merchants Association, attended to celebrate the opening of the night market.

 

The Jungang Market's 'Dong-gu Night Market', which was first held last year and was evaluated as having injected vital energy into the local economy and the original city center, which was stagnant after the coronavirus, is open every Friday and Saturday from 6 PM to 10 PM until October 26. do.

 

We plan to provide more abundant food and attractions than last year, including 18 food stalls with reasonable prices and street performances, flea markets, and experience programs.

 

In addition, ahead of the launch of Sannae Grape Beer, which was developed jointly by Dong-gu, Sannae Agricultural Cooperative, and Geumgang Brewery Co., Ltd., they actively promoted it to night market visitors, and Sannae Grape Beer is scheduled to be sold officially after the supply of Shine Muscat.

 

Park Hwang-sun, head of the Central Market Activation Zone merchants' association, said, “I hope that the Jungang Market 'Dong-gu Night Market,' which opened again this year, will grow into a representative tourist resource in Dong-gu,” adding, “We will do our best to show the traditional market's unique charm.” “I will lean forward,” he said.

 

Dong-gu Mayor Park Hee-jo said, “We expect that Jungang Market’s ‘Dong-gu Night Market,’ which has become richer thanks to the efforts of merchants, will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provide enjoyable things to see for tourists visiting Daejeon.” He added, “Jungang Market has the reputation of being the largest market in the central region.” “We will spare no effort in providing support so that it can develop into a traditional market worthy of the marke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