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16U급 초소형 큐브위성 2026년 발사 추진

지역 우주기업 5개사와‘대전SAT(위성) 프로젝트’업무협약 체결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29 [16:11]

대전시, 16U급 초소형 큐브위성 2026년 발사 추진

지역 우주기업 5개사와‘대전SAT(위성) 프로젝트’업무협약 체결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4/29 [16:11]

대전시가 16U급 초소형 큐브위성을 개발해 오는 2026년 발사 추진에 나선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29일 시청에서 (주)스텝랩(대표 오현웅) ,(주)씨에스오(대표 최영완) ,(주)이피에스텍(대표 박인석) ,(주)엠아이디(대표 정성근) ,(주)컨텍(대표 이성희) 등 지역 우주기업 5개 사 및 대전테크노파크와 대전SAT(위성)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우주산업 중심도시 도약의 꿈을 담은‘대전샛(SAT) 프로젝트’는  지역 우주기업의 위성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시장진출에 필수 요소인 우주검증 이력을 확보해서 우주기업의 실질적인 수익 창출을 지원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이장우 대전시장이 지난해 11월‘대전 우주산업 육성 비전선포식’에서 핵심 사업으로 발표한 바 있다.

 

협약을 체결한 5개 기업은 공모를 통해 선정됐으며, 컨소시엄 형태로 지역 내 연구기관과 협력해서‘대전SAT’개발을 주도하게 된다. 

 

전국 최초로 지자체 우주기업이 중심이 되어 개발되는 대전SAT은 16U급 초소형 큐브위성으로 제작되며 관측과 교육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 대전샛 우주배경 형상도   © 대전시


위성개발에는 시비 36억 원과 민간부담금 18억 원을 합해 총 54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2026년 발사를 목표로 추진된다. 

 

대전SAT에는 협약기업이 개발하는 초소형위성용 전자광학카메라 ,초소형위성용 태양전지판 모듈 ,전력제어장치 ,우주급 3D 적층형 대용량 메모리 등 4개 품목이 탑재되며, 시는 대전SAT을 도시공간변화 추적과 지역내 우주인력 양성 교육에 활용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지역 우주기업이 대전SAT 프로젝트를 통해 핵심 기술의 우주 검증과 우주 헤리티지를 확보하고, 기술경쟁력과 기술자립도를 높여 해외 우주시장 진출을 앞당길 것으로 전망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대전샛 프로젝트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지역의 기술 역량으로 위성을 개발하고 발사하여 활용할 수 있는 도시인 대전만이 가능한 일”이라며 “앞으로 우주시장 진입을 위한 기업의 노력을 적극 지원하고 대전샛 프로젝트를 반드시 성공시켜 대전을 글로벌 우주산업 중심도시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plans to launch 16U-class ultra-small cube satellite in 2026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five local space companies for the ‘Daejeon SAT (satellite) project’

 

Daejeon City is developing a 16U-class ultra-small cube satellite and plans to launch it in 2026.

 

To this end, Daejeon City held a meeting at the city hall on the 29th with Step Lab Co., Ltd. (CEO Hyun-woong Oh), CSO Co., Ltd. (CEO Young-wan Choi), EPS Tech Co., Ltd. (CEO In-seok Park), MID Co., Ltd. (CEO Seong-geun Jeong), Co., Ltd. ) announced that it ha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five local space companies, including Contact (CEO Seonghee Lee), and Daejeon Techno Park to promote the Daejeon SAT (satellite) project.

 

The 'Daejeon SAT Project', which contains the dream of becoming a space industry center city, is being promoted to support the creation of substantial profits by space companies by strengthening the satellite development capabilities of local space companies and securing space verification history, which is an essential element for entering the market. This project was announced by Daejeon Mayor Lee Jang-woo as a core project at the 'Daejeon Space Industry Development Vision Proclamation Ceremony' in November last year.

 

The five companies that signed the agreement were selected through a public contest and will lead the development of ‘Daejeon SAT’ in cooperation with local research institutes in the form of a consortium.

 

Daejeon SAT, the first in the country to be developed mainly by local government space companies, is manufactured as a 16U-class ultra-small cube satellite and will perform observation and education missions.

 

A total of 5.4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satellite development, including 3.6 billion won in municipal funds and 1.8 billion won in private contributions, with the goal of launching in 2026.

 

Daejeon SAT is equipped with four items developed by partner companies, including electro-optical cameras for microsatellites, solar panel modules for microsatellites, power control devices, and space-grade 3D stacked large-capacity memory. It is planned to be used for space manpower training.

 

Daejeon City predicts that local space companies will secure space verification of core technologies and space heritage through the Daejeon SAT project, and accelerate entry into overseas space markets by increasing technological competitiveness and technological independence.

 

Daejeon Mayor Lee Jang-woo said, “The Daejeon Satellite project is possible only in Daejeon, the only city in the country that can develop, launch, and utilize satellites with local technological capabilities.” He added, “We will actively support companies’ efforts to enter the space market in the future, and Daejeon will continue to do so.” “We will make Daejeon a global space industry hub by making sure the Sat project succeeds,” he said.

 
광고
광고
IT/과학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