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시장, 정원도시 조성 시민협력 강조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7:29]

최민호 시장, 정원도시 조성 시민협력 강조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4/02 [17:29]

▲ 최민호시장 확대간부회의 주재 사진  © 세종시


최민호 세종시장이 “정원도시 조성은 시민의 적극적인 협력이 없이는 불가능하다”고 강조하며 시민과 함께 정원 속의 도시를 만들어 갈 것을 주문했다.

 

2일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최 시장은 “정원도시 세종을 위해 적극적인 시민 참여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며 정원도시 전문가 양성 및 자격증제 마련, 시민조경사 양성 등을 제안했다. 

 

최민호 시장은 “왜 정원도시가 필요한지, 도시민 삶의 질과 관광산업 측면에서 창출될 부가가치 등에 대한 이해가 중요하다”며 “시민들이 정원도시를 알고,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마을정원을 만드는 등 시민과 함께하는 시스템을 만들어 나갈 것”을 강조했다.

 

특히 단순한 정원 박람회가 아니라 정원도시박람회임을 재차 강조하며 마을 단체 등 시민 참여 필요성을 피력했다. 

 

그는 “세종시 아파트의 경우 특화된 조경 설계로 아름다운 정원을 갖춘 곳이 많다”며 “이러한 마을정원 인프라도 충분히 활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최근 ‘국회 완전 이전’ 논의에 따라 기존 국회세종의사당 건립 일정이 지연되지 않도록 사업 추진 과정에 각별한 관심을 당부했다.

 

최민호 시장은 “추후 설계 변경을 염두에 두는 정도로 대처가 가능하기 때문에 지금은 우리가 해야 할 일들에 초점을 맞출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총선과 맞물린 외부 정치환경 변화에 휘둘리지 않고 세종시법 개정,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대통령 제2집무실 건립 등 제2의 수도로서의 위상을 강화하기 위한 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해야 한다는 취지다.

 

최민호 시장은 “앞으로 명실상부한 제2의 수도로서 미래를 준비하고, 시민과 함께 정원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면서 “외부 정치환경 변화에 관심을 두되 우리가 할 일을 뚝심 있게 추진해 나가자”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ayor Choi Min-ho emphasizes citizen cooperation in creating a garden city

 

Sejong Mayor Choi Min-ho emphasized that “creating a garden city is impossible without the active cooperation of citizens,” and called for creating a city in a garden together with citizens.

 

At an expanded executive meeting held on the 2nd, Mayor Choi said, “We need to come up with a plan for active citizen participation to make Sejong a garden city,” and suggested training garden city experts, establishing a certification system, and training citizen landscapers.

 

Mayor Choi Min-ho said, “It is important to understand why a garden city is needed, the quality of life of city residents, and the added value that will be created in terms of the tourism industry.” He added, “A system that works with citizens by making citizens aware of garden cities and actively participating in creating village gardens.” He emphasized, “We will continue to create.”

 

In particular, he reiterated that it was not just a garden fair but a garden city fair, and expressed the need for citizen participation, including village groups.

 

He explained, “In the case of apartments in Sejong City, many have beautiful gardens with specialized landscaping designs,” and “This village garden infrastructure can also be fully utilized.”In addition, due to the recent discussion on ‘complete relocation of the National Assembly,’ special attention was asked to pay attention to the project implementation process so that the construction schedule of the existing National Assembly Sejong Building is not delayed.

 

Mayor Choi Min-ho emphasized, “We need to focus on what we need to do now because we can respond to it by considering future design changes.”

 

The purpose is to proceed without a hitch with tasks to strengthen the city's status as the second capital, such as revising the Sejong City Act, building the Sejong National Assembly Building, and building a second presidential office, without being swayed by changes in the external political environment associated with the general election.

 

Mayor Choi Min-ho said, “Going forward, we will prepare for the future as a second capital city in name and reality, and create a garden city together with citizens.” He added, “Let us pay attention to changes in the external political environment and persevere in carrying out our work.”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