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2026년까지 108홀 규모 파크골프장 조성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1:34]

충남도, 2026년까지 108홀 규모 파크골프장 조성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4/02 [11:34]

▲ 보고용_판넬  © 충남도


충남도가 2026년 개장을 목표로 명품 ‘충남도립파크골프장’ 건립을 위한 실시설계 착수 등 준비작업에 나섰다.

 

충남도는 파크골프장 내에 대한파크골프협회 이전 및 교육센터와 클럽하우스 등을 신축해 청양군 일대를 국내 파크골프의 메카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연말까지 도내에 30개 파크골프장을 추가로 조성해 총 60곳을 운영할 계획으로, 어르신들을 위한 생활체육시설 확대도 빈틈없이 추진한다.

 

송무경 문화체육관광국장은 2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일 충남도립파크골프장 밑그림을 그리기 위한 설계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며 “2026년 문을 여는데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행정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 6월 중간보고회에 이어 8월 최종보고회 거쳐 도민 의견이 반영된 도립파크골프장 설계도를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충남도에 따르면 청양군 남양면 구룡리 옛 구봉광산 일원에 위치할 도립파크골프장은 22만 1494㎡의 부지에 108홀 규모 파크골프장, 클럽하우스‧대한파크골프협회 교육센터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총사업비는 230억원으로, 국비 30억원과 도비 200억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이다.

 

용역은 도립파크골프장의 경기장 배치 방안, 시설 규모 및 배치, 경관 등을 설계하기 위해 지난 1월부터 진행 중이다.

 

충남도는 36홀 씩 3개 면으로 나눠 각각의 특색을 갖춘 코스로 구성할 계획이다.

 

교육센터에서는 연간 1만 3000여 명이 지도자·심판 자격 검정을 받고, 5000여 명이 지도자 보수교육과 심판 연수를 받게 된다.

 

파크골프장 조성 기간 동안 전국적으로 발생하는 경제적 파급 효과는 생산 유발 450억원, 부가가치 유발 187억원, 고용 유발 192명 등이다.

 

충남도는 앞으로 공유재산 심의 등을 거쳐 연말쯤 첫 삽을 뜨고, 2025년 말 준공할 계획이다.

 

준공 후에는 2026년 대통령기 전국파크골프대회를 유치해 대한민국 파크골프의 메카로서 전국을 선도해 나갈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uth Chungcheong Province to build a 108-hole park golf course by 2026

  

South Chungcheong Province has begun preparations, including starting detailed design, to build a luxury ‘Chungnam Provincial Park Golf Course’ with the goal of opening in 2026.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transform the Cheongyang-gun area into a mecca for domestic park golf by relocating the Korea Park Golf Association and building an education center and clubhouse within the park golf course.

 

In addition, we plan to build 30 additional park golf courses in the province by the end of the year to operate a total of 60, and we will also pursue the expansion of sports facilities for seniors.

 

Song Moo-kyung, director of the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reau,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Provincial Government Press Center on the 2nd and said, “On the 1st, we held a briefing session on the start of the design service to draw the outline of the Chungnam Provincial Park Golf Course,” adding, “There will be no setbacks in opening in 2026.” “We will actively implement administrative measures to prevent this,” he emphasized.

 

She continued by saying, “Going forward, we will release the provincial park golf course blueprint that reflects the opinions of residents through an interim report meeting in June and a final report meeting in August.”

  

According to South Chungcheong Province, the Provincial Park Golf Course, which will be located in the area of the old Gubong Mine in Guryong-ri, Namyang-myeon, Cheongyang-gun, will have a 108-hole park golf course, clubhouse, and Korea Park Golf Association education center on a 221,494㎡ site.

 

The total project cost is 23 billion won, and it is a large-scale project with 3 billion won in national funds and 20 billion won in provincial funds.

 

The service has been in progress since January to design the stadium layout plan, facility scale and layout, and landscape of the Provincial Park Golf Course.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divide the course into three sections with 36 holes each, each with its own unique characteristics.

 

At the education center, approximately 13,000 people will undergo qualification tests as leaders and referees annually, and approximately 5,000 people will receive continuing leadership education and referee training.

 

The economic ripple effects that occur nationwide during the park golf course construction period include KRW 45 billion in production, KRW 18.7 billion in added value, and employment of 192 people.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break ground around the end of the year after reviewing public property rights and complete construction by the end of 2025.

 

After completion, we plan to lead the nation as the mecca of park golf in Korea by hosting the Presidential National Park Golf Tournament in 202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