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저출생 극복 임신지원사업 추진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09:16]

대전시, 저출생 극복 임신지원사업 추진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4/01 [09:16]

 

▲ 저출생 극복 임신지원사업 추진_카드뉴스


대전시가 저출생 극복 임신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4월 1일부터 임신을 준비 중인 부부를 대상으로‘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과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은 임신·출산에 장애가 될 수 있는 건강 위험 요인을 조기에 발견하는 필수가임력 검사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원 대상은 임신을 준비하는 부부(사실혼 포함)와 예비 신혼부부이며 사전 신청을 받아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지원한다. 

 

지원 대상자로 결정되면 사업 참여의료기관에 보건소에서 발행한 검사의뢰서를 제출한 후 검사를 받을 수 있다. 검사 항목은 여성의 경우 난소기능검사 및 부인과 초음파 검사, 남성은 정자 정밀형태 검사다. 

▲ 저출생 극복 임신지원사업 추진_카드뉴스


검사비 비급여 실비를 1회에 한해 지원하며 지원 금액은 여성은 13만 원, 남성은 5만 원으로 부부당 최대 18만원까지 지원한다.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은 기존에 난자를 냉동해 둔 상태에서 보조생식술로 임신하고자 하는 부부가 대상이다. 

 

필수 가임력 검사비 지원과 달리 사전 신청 절차가 따로 필요 없고 진료를 받은 후 주소지 보건소에 청구서 및 진료비영수증 등 증빙자료만 제출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예산 소진 시까지 부부당 1회 100만 원 한도 내 지원하며 최대 2회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promotes pregnancy support project to overcome low birth rate

 

Daejeon City is promoting a pregnancy support project to overcome low birth rates.

 

To this end,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will promote the ‘Pre-Pregnancy Health Care Support Project’ and the ‘Assisted Reproduction Technology Support Project Using Frozen Eggs’ for couples preparing for pregnancy starting April 1.

 

'Pre-Pregnancy Health Care Support' is a project that supports the cost of essential fertility tests to early detect health risk factors that may impede pregnancy and childbirth. Those eligible for support are couples (including common-law marriages) and newlyweds preparing for pregnancy. Advance applications are accepted and support is provid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until the budget is exhausted.

 

If you are determined to be eligible for support, you can receive a test by submitting a test request form issued by the public health center to the participating medical institution. Test items include ovarian function tests and gynecological ultrasound tests for women, and precise sperm morphology tests for men.

 

The non-covered actual cost of the test is supported only once, and the amount of support is 130,000 won for women and 50,000 won for men, up to a maximum of 180,000 won per couple.

 

The ‘Support for Assisted Reproductive Technology Using Frozen Eggs’ project targets couples who have previously frozen eggs and want to become pregnant through assisted reproductive technology.

 

Unlike support for mandatory fertility testing costs, there is no need for a separate application process in advance, and you can receive support by simply submitting supporting documents such as bills and receipts for medical expenses to the public health center at your address after receiving treatment. Until the budget is exhausted, support is provided up to a limit of 1 million won per couple, and support can be received up to two time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