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갑 김종민 후보, 공식 선거운동 '첫 주말' 집중유세로 지지호소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30 [19:35]

세종갑 김종민 후보, 공식 선거운동 '첫 주말' 집중유세로 지지호소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30 [19:35]

▲ 집중유세에서 세종시민들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는 김종민 후보  © 김종민 후보


국민의힘 류제화 후보와 양자대결을 펼치는 새로운미래 김종민 세종갑 국회의원 후보가 공식 선거운동 3 일째인 30 일 오후 , 세종호수공원에서 집중유세를 열고 본격적인 세몰이에 돌입했다 .

 

이날 김종민 후보는 세종시민과 지지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호수공원 입구에서 시작해 노무현 동상이 있는 바람의언덕과 습지섬 , 대통령기록관 둘레길을 돌며 유세를 이어갔다 .

 

후보 연설에 앞서 시민발언대 순서에서는 김종민 후보를 지지하는 시민들의 발언이 이어졌다 .

 

세종시의 시작부터 함께 했다는 한 시민은 “ 김종민 의원의 인품이나 살아온 길을 보면 어떻게 살았고 앞으로 세종시를 위해 어떻게 행동할지 감이 온다 ” 며 “ 검찰독재정권을 종식시키고 새로운 민주주의를 만들어내 세종시를 이끌어갈 리더는 김종민 ” 이라고 밝혔다 .

 

연설에 나선 김종민 후보는 “ 정권심판 ·100 만세종 · 김종민의 바람이 불고 있다 ” 고 말하며 “ 이번 4.10 총선은 우리 모두와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결정이 될 것 ” 이라고 밝혔다 .

 

이어 “ 윤석열 정권에 계속 끌려가선 안 된다 ” 면서 “ 검찰정권 심판의 최전선에 서겠다 ” 고 했다 . 또 김종민 후보는 “ 수도권과 지방의 상생은 노무현만의 꿈이 아닌 세종시민 , 대한민국 국민의 꿈 ” 이라며 “ 행정수도 완성의 최전선에 서겠다 ” 고 강조했다 .

 

끝으로 김 후보는 “ 정권심판 , 검찰개혁 , 행정수도 완성의 꿈은 김종민 혼자서는 못 한다 ” 며 “ 다 같이 똘똘 뭉쳐 반드시 이뤄내자 ” 며 지지를 호소했다 .

 

한편 이번 세종갑 선거구는 현역 홍성국 의원이 차기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새로운미래 김종민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이영선 후보 , 국민의힘 류제화 후보의 3 파전으로 치러질 것으로 예상됐다 . 

 

그러나 이영선 후보의 공천 취소와 제명이 결정되면서 김종민 후보와 류제화 후보의 맞대결로 치러지게 되었다 .

 

김종민 후보는 ‘100 만세종 ’ 을 대표 공약으로 내세웠다 . 

 

주요 공약으로는 대통령 집무실 · 국회 세종시 이전 ,세종미래산업클러스터 조성 ,KTX 세종공주역 설치 ,세종미래과학기술원 설립 ,세종진학교육원 설립 및 세종교육 TV 개국 ,세종시 상가활성화 비상대책기구 및 기금 조성 등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Gap candidate Kim Jong-min appeals for support through intensive campaigning on the ‘first weekend’ of the official election campaign

 

On the afternoon of the 30th, the third day of the official election campaign, on the afternoon of the 30th, the third day of the official election campaign, New Future National Assembly candidate Kim Jong-min and Se Jong-gap, who are competing against People Power Party candidate Ryu Je-hwa, held an intensive campaign rally at Sejong Lake Park and began a full-fledged campaign.

 

On this day, candidate Kim Jong-min started at the entrance of the lake park with Sejong citizens and supporters in attendance and continued his campaign by going around Windy Hill where the statue of Roh Moo-hyun is located, Marsh Island, and the presidential archives trail.

 

Prior to the candidate's speech, citizens in support of candidate Kim Jong-min continued to speak at the citizens' speech booth.

 

A citizen who has been with Sejong City from the beginning said, “When I look at Rep. Kim Jong-min’s personality and the way he has lived, I can get a sense of how he lived and how he will act for Sejong City in the future.” “The leader who will lead is Kim Jong-min,” he said.

 

Candidate Kim Jong-min, who gave a speech, said, “The wind of regime judgment, 1,000,000 Sejong, and Kim Jong-min is blowing,” and added, “This April 10 general election will be a decision for all of us and the future of the Republic of Korea.”

 

He then said, “We must not continue to be dragged into the Yoon Seok-yeol regime,” and “I will stand at the forefront of judging the prosecution regime.” In addition, candidate Kim Jong-min emphasized, “The coexistence of the metropolitan area and local regions is not just Roh Moo-hyun’s dream, but the dream of Sejong citizens and the people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I will stand at the forefront of completi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Lastly, Candidate Kim appealed for support, saying, “Kim Jong-min cannot achieve his dream of judging the regime, reforming the prosecution, and completi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alone,” and “Let’s all come together and make it happen.”

 

Meanwhile, the current Sejong Gap constituency was expected to be a three-way race between New Future candidate Kim Jong-min, Democratic Party candidate Lee Young-seon, and People Power Party candidate Ryu Je-hwa, as incumbent lawmaker Hong Seong-guk declared not to run in the next general election.

 

However, as Candidate Lee Young-seon's nomination was canceled and expelled, it became a head-to-head match between Candidate Kim Jong-min and Ryu Je-hwa.

 

Candidate Kim Jong-min put forward ‘1 Million Sejong’ as his representative pledge.

 

Major pledges include relocating the President's Office and the National Assembly to Sejong City, creating the Sejong Future Industrial Cluster, installing the KTX Sejong Gongju Station, establishing the Sejong Future Science and Technology Institute, establishing the Sejong Advancement Education Center and opening Sejong Education TV, and creating an emergency response organization and fund to revitalize Sejong City's commercial districts. etc.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