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래 의장 “화사한 벚꽃 아래 추억 만들어 가세요”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29 [21:22]

이상래 의장 “화사한 벚꽃 아래 추억 만들어 가세요”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29 [21:22]

▲ 대청호 벚꽃축제 개막식에서 축사하는 이상래 의장  © 대전시의회


대전시의회 이상래 의장은 29일 동구 신상동 벚꽃한터에서 열린‘2024년 제6회 대청호 벚꽃축제 개막식’에 참석해 박희조 동구청장을 비롯해 축제장을 찾은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고, 행사 준비에 노고를 아끼지 않은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의장은 축사에서 “변덕스러운 날씨로 벚꽃이 아직 활짝 피지 않았지만 곧 만개할 꽃잎들이 이곳을 환하게 빛내주리라 기대한다”며, “오래 기다린 만큼 봄과 함께 찾아온 벚꽃축제에서 소중한 사람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airman Lee Sang-rae “Make memories under the bright cherry blossoms”

 

Daejeon City Council Chairman Lee Sang-rae attended the '2024 6th Daecheong Lake Cherry Blossom Festival Opening Ceremony' held at the Cherry Blossom Festival in Shinsang-dong, Dong-gu on the 29th, exchanged greetings with Dong-gu Mayor Park Hee-jo and citizens who visited the festival site, and encouraged those involved who spared no effort in preparing for the event. did.

 

In his congratulatory address, Chairman Lee said, “The cherry blossoms have not yet fully bloomed due to the unpredictable weather, but I expect that the petals that will soon be in full bloom will brighten up this place.” He added, “As you have waited so long, I hope you will make happy memories with your loved ones at the Cherry Blossom Festival that comes with spring.” “I hope so,”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