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슬레이트 철거비 최대 700만 원 지원

강승익 기자 | 기사입력 2024/03/29 [15:40]

대전시, 슬레이트 철거비 최대 700만 원 지원

강승익 기자 | 입력 : 2024/03/29 [15:40]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올해 7억 62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주택 172동, 비주택 17동 등 슬레이트 철거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석면 비산으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슬레이트 철거비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슬레이트는 석면을 10~15% 함유한 대표적인 석면건축자재인데, 노후화되면 1급 발암물질인 석면 먼지가 발생한다. 

 

대전시는 이를 예방하기 위해 주택과 비주택(창고·축사)의 지붕재 또는 벽체로 사용한 석면 슬레이트 철거에 속도를 내고 있다.

 

주택 철거 시에는 1동당 최대 700만 원을 지원한다. 

 

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기초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우선 지원 가구에는 철거 비용 전액이, 주택의 슬레이트 지붕을 철거한 후 개량 공사를 하는 경우 1동당 최대 500만 원(우선지원가구 1000만 원)이 각각 제공된다.

 

창고, 축사 등 200㎡ 이하 비주택의 경우에도 철거비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한도를 초과할 시에는 일부 자부담이 발생할 수 있다.

 

한편 대전시는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약 2천341동(예산 약 63억 원)의 주택과 비주택의 철거, 주택 지붕개량을 지원해 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provides up to 7 million won for slate removal costs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plans to invest a budget of 762 million won this year to support the demolition of slate for 172 residential buildings and 17 non-residential buildings.

 

According to Daejeon City, the plan is to support slate removal costs to protect citizens' health from asbestos scattering and create a comfortable residential environment.

 

Slate is a representative asbestos building material containing 10-15% asbestos, and when it ages, asbestos dust, a class 1 carcinogen, is generated.

 

To prevent this, Daejeon City is accelerating the demolition of asbestos slate used as roofing materials or walls in houses and non-households (warehouses and livestock sheds).

 

In case of housing demolition, up to 7 million won is provided per building.

 

Full demolition costs are provided to households receiving priority support, such as basic welfare recipients and the second-lowest class under the Basic Livelihood Security Act, and up to KRW 5 million per building (KRW 10 million for priority support households) are provided for those who carry out improvement work after demolishing the slate roof of a house. do.

 

Even non-residential buildings of less than 200㎡, such as warehouses and livestock sheds, can receive support for the full amount of demolition costs. If you exceed the support limit, you may incur some out-of-pocket expenses.

 

Meanwhile, from 2012 to last year, Daejeon City has supported the demolition of about 2,341 houses and non-households (budget about 6.3 billion won) and the improvement of house roof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