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교육청,‘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 5월 14일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29 [09:49]

대전시교육청,‘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 5월 14일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29 [09:49]

▲ 2024년 제1회 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 토론 참여자 모집 사진  © 대전교육청


대전시교육청이 5월 14일 오후 2시, BMK컨벤션에서‘자율과 성장의 미래형 대안교육 내실화 방안’이라는 주제로 ‘2024년 제1회 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히고 토론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원탁회의에서는 학교 부적응으로 인한 학생의 학업중단 비율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2024학년도 대전교육청 대안교육 정책을 함께 공유하고, 대안교육 내실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회의는 정책소개를 시작으로 그룹별 토론, 결과 공유 등의 순으로 진행되며그룹별 토론에서는 소주제에 따라 대안교육 내실화 방안에 대하여 심도 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원활한 회의 진행을 위해 각 그룹마다 전문 퍼실리테이터를 1명씩 배치하여 안정적이고 효과적인 토론을 지원한다.

 

토론 참여를 희망하는 대전시민이면 누구나 대전교육청 누리집(참여·제안-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참여 안내)을 통해 오는 4월 12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원탁회의에 참여한 학생 ‧ 학부모·시민은 봉사활동 시간을, 공무원은 상시학습 시간을 인정받게 된다.

 

대전교육청은 원탁회의에서 도출된 제안은 검토를 거쳐 정책에 반영될 예정이며, 소통과 공감을 통한 교육정책 마련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Daejeon Education Empathy Roundtable’ held on May 14th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that it will hold the '2024 1st Daejeon Education Empathy Roundtable' at the BMK Convention on May 14 at 2 p.m. under the theme of 'Measures for strengthening future alternative education for autonomy and growth' and is recruiting discussion participants. 29 The day was revealed.

 

At this roundtable conference, as the rate of students dropping out of school due to school maladaptation is increasing, the Daejeon Office of Education's alternative education policy for the 2024 school year will be shared and ways to improve alternative education will be discussed.

 

The meeting will begin with policy introduction, followed by group discussion and sharing of results. In the group discussion, there will be in-depth discussions on ways to improve alternative education according to subtopics. In addition, to ensure smooth meeting progress, one professional facilitator is assigned to each group to support stable and effective discussions.

 

Any citizen of Daejeon who wishes to participate in the discussion can apply by April 12th through the Daejeon Office of Education website (Participation/Suggestions - Daejeon Education Sympathy Roundtable - Participation Guide), and students, parents, and citizens who participated in the roundtable can participate in volunteer work hours. , public officials will be recognized for regular study hours.

 

The Daejeo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that the proposals derived from the roundtable will be reviewed and reflected in policies, and are expected to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education policies through communication and empathy.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