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세종•충남, 제105주년 3.1절 기념식 거행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1 [17:04]

대전•세종•충남, 제105주년 3.1절 기념식 거행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01 [17:04]

▲ 대전시, 제105주년 3_1절 기념행사 개최_사진  © 대전시


제105주년 3.1절을 맞아 대전시와 세종시,충남도가 각각 기념식을 개최했다.

 

대전시는 1일 오전 10시 30분 대전시청 대강당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독립유공자 및 유가족, 보훈단체, 시민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1운동의 의미와 정신을 되새겼다.

 

이장우 대전시장은“3.1절을 맞아 대한민국의 모든 대립과 갈등을 녹여내고, 화합과 통합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 세종시 제105주년_3·1절_기념행사 사진  © 세종시


세종시도 1일 오전 시청 여민실에서 ‘제105주년 3·1절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최민호 시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3·1운동에는 어떠한 국난에도 단단히 뭉쳐 흔들리지 않는 강인함으로 끝내 극복하고 마는 우리의 민족혼이 담겨 있다”며 “조국의 자유와 독립을 위해 산화하신 순국선열께 머리 숙여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 충남도 제105주년 3.1절 기념행사 사진  © 충남도


충남도는 1일 도청 문예회관에서 김 지사와 도내 보훈단체장 등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김태흠 지사는 기념사를 통해 “105년 전 그날의 열망과 함성은 임시정부 수립과 독립투쟁, 산업화와 민주화로 이어지며 자유 대한민국을 세우는 가장 큰 힘이 됐다”라고 말하고 “조국의 독립 앞에서 하나가 되고 대한민국이라는 새로운 미래를 꿈꿨던 3.1운동의 역사를 계승해 나아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Sejong South Chungcheong Province holds the 105th anniversary March 1st commemoration ceremony

 

To mark the 105th anniversary of March 1st, Daejeon City, Sejong City, and South Chungcheong Province each held commemorative ceremonies.

 

Daejeon City held a commemorative event at the main auditorium of Daejeon City Hall at 10:30 am on the 1st. About 400 people, including independence fighters and bereaved families, veterans organizations, and citizens, reflected on the meaning and spirit of the March 1st Movement.

 

Daejeon Mayor Lee Jang-woo said, “I hope that the March 1st Movement will dissolve all the conflicts and conflicts in Korea and serve as an opportunity for harmony and integration.”

 

Sejong City also held the ‘105th Anniversary March 1st Commemoration Event’ in the women’s room of City Hall on the morning of the 1st.

 

Mayor Choi Min-ho said in his commemorative speech on this day, “The March 1st Movement embodies our national spirit that will ultimately overcome any national crisis with unwavering strength by coming together tightly.” He added, “I bow my head in respect to the martyrs who sacrificed their lives for the freedom and independence of our country.” “I express it,” he said.

 

South Chungcheong Province held the 105th anniversary March 1st Independence Movement Day ceremony at the Provincial Office Cultural Center on the 1st, with over 800 people in attendance, including Governor Kim and heads of veterans organizations in the province.

 

In his commemorative speech, Governor Kim Tae-heum said, “The aspirations and shouts of that day 105 years ago led to the establishment of a provisional government, independence struggle, industrialization, and democratization, and became the greatest force in establishing a free Republic of Korea.” “We must inherit the history of the March 1st Movement, which dreamed of a new future,” he emphasize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