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둔산지역 지구단위 재정비 방안 모색

이한영 의원 주재,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가시화 방안 논의 정책 토론회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7:12]

대전시의회, 둔산지역 지구단위 재정비 방안 모색

이한영 의원 주재,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가시화 방안 논의 정책 토론회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9 [17:12]

▲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방안 모색 정책토론회를 개최한 이한영 의원  © 대전시의회


대전시의회가 이한영(국민의힘, 서구6) 의원 주재로 29일 시의회 소통실에서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방안 모색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둔산지구 도시관리 방안, 노후계획도시특별법 등을 연계한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방향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 발제를 맡은 박유석 교수(대전과학기술대학교 부동산재테크과)는 ‘노후계획도시특별법과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사업’을 주제로 부동산시장 현황 부동산정책의 방향 ,노후계획도시특별법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현황 및 전망을 제안했다. 

 

박 교수는 둔산지구가 노후계획도시특별법상 선도지구 지정 시 타 단지보다 빠르게 재건축 추진이 가능하지만 선도지구 미지정 시에는 재건축 사업이 동력을 잃거나 언제 다시 추진될지 장담할 수 없는 상황임을 피력했다. 

▲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방안 모색 정책토론회 사진  © 대전시의회


특히 1기 신도시 등 수도권에서 선도지구 선정을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는 점을 설명하며, 선도지구 선정에 둔산지역이 우선 배정될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토론자로는 강병수(충남대학교 명예교수), 황윤희(목원대학교 부동산금융보험학과 교수), 이혜경(대전아파트입주자대표회의 연합회장), 이승근(국화아파트 리모델링 추진위원장), 김용금(무지개아파트 재건축 추진위원), 이준건(한국갈등관리연구원 이사장), 최종수(대전광역시 도시계획과장), 윤여운(대전광역시 도시정비과 재개발팀장)이 참석해 둔산지구단위 재정비 방안을 위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한영 의원은 “지금이 둔산지구가 노후계획도시특별법 선도지구로 선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할 시점임”을 강조하면서, “오늘 토론회에서 제안된 다양한 정책을 바탕으로 둔산지구단위 재정비가 가시화 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Council seeks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plan in Dunsan area

 

Representative Lee Han-young presided over a policy debate to discuss ways to visualize Dunsan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Daejeon City Council held a ‘Policy Debate to Explore Dunsan District Reorganization Plans’ at the city council communication room on the 29th, chaired by Rep. Lee Han-young (People Power Party, Seo-gu 6).

 

This debate was prepared to discuss the direction of Dunsan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in connection with the Dunsan district urban management plan and the Special Act on Aging Planned Cities.

 

Professor Yoo-seok Park (Department of Real Estate Finance, Daejeon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who gave the presentation at the discussion, discussed the current status of the real estate market, the direction of real estate policy, the Special Act on Aging Planned Cities, and the current status and outlook of Dunsan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under the theme of 'Special Act on Aging Planned Cities and Dunsan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Project'. suggested.

 

Professor Park expressed that Dunsan District can proceed with reconstruction faster than other complexes when it is designated as a Seondo district under the Special Act on Aging Planned Cities, but when a Seondo district is not designated, the reconstruction project loses momentum or it is impossible to guarantee when it will be promoted again.

 

In particular, he explained that the metropolitan area, including the first new city, is moving quickly to select lead districts, and emphasized that thorough preparations must be made to ensure that the Dunsan area is given priority in selecting lead districts.

 

The panelists on this day were Kang Byeong-soo (Professor Emeritus of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wang Yoon-hee (Professor of Real Estate Finance and Insurance Department, Mokwon University), Lee Hye-kyung (Chairman of the Daejeon Apartment Residents' Representative Association), Lee Seung-geun (Chairman of the Chrysanthemum Apartment Remodeling Promotion Committee), and Kim Yong-geum (Rainbow Apartment Reconstruction Promotion Committee member) ), Lee Jun-geon (Chairman of the Korea Conflict Management Institute), Choi Jong-soo (Daejeon Metropolitan City Urban Planning Department Manager), and Yoon Yeo-woon (Daejeon Metropolitan City Urban Development Department Redevelopment Team Leader) attended and held a heated discussion on Dunsan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plans.

 

Rep. Lee Han-young emphasized that “now is the time to do our best to ensure that Dunsan District is selected as a leading district under the Special Act on Retired Planned Cities,” and added, “Based on the various policies proposed at today’s debate, Dunsan District-level reorganization can become visible.” “We will continue to seek solutions,”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