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사회서비스원, 어르신 맞춤 돌봄서비스 사업준비 마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6:58]

대전시사회서비스원, 어르신 맞춤 돌봄서비스 사업준비 마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9 [16:58]

▲ 대전시사회서비스원 간담회 사진  © 대전시사회서비스원


대전시사회서비스원(원장 김인식)이 노인맞춤돌봄서비스(이하 노인맞돌), 응급안전안심 서비스(이하 응급안전) 관계자와의 간담회를 통해 2024년 사업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노인맞돌 및 응급안전 사업관계자를 대상으로 총 2회에 걸쳐 진행된 2024년 간담회 및 실무협의회가 28일 종료됐다. 

 

이번 간담회는 사업 지침 변경 사항 안내 ,2024년 사업추진을 위한 논의 ,사업 협의 및 현장 애로사항 공유 등이 이뤄졌다. 

 

2024년 지침 변경 사안으로 기존 중점 돌봄 대상자에게 이뤄진 서비스 제공 시간이 최소 16시간에서 20시간으로 늘어난다. 

 

또한 선임전담사회복지사와 응급관리요원 심리지원 교육이 신설 및 추가돼 대상자를 위한 서비스 및 종사자 지원이 강화됐다. 

 

그밖에 인건비 가이드라인 변경 ,응급안전 대상자 확대 ,응급안전 종사자 채용 절차 변경 등이 변경된다. 

 

지난 1년간의 활동을 통해 현장에서 겪은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복지 사각지대 발굴과 대상자 모집을 위한 홍보 방안들이 심도 있게 논의됐다.

 

김인식 대전시사회서비스원 원장은 “홀로 사는 어르신들을 위해 안정적인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종사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대상자에게 고품질의 사회서비스가 이뤄질 수 있도록 대전시, 자치구, 수행기관 관계자 간 협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Social Service Center completes preparations for customized care service for the elderly...

 

Daejeon City Social Service Center (Director Kim In-sik) announced that it has completed preparations for the 2024 project through a meeting with officials from the customized care service for the elderly (hereinafter referred to as Elderly Care Service) and emergency safety and relief service (hereinafter referred to as emergency safety).

 

The 2024 meeting and working-level council, which was held twice in total for senior citizens and emergency safety business officials, ended on the 28th.

 

This meeting included information on changes to business guidelines, discussion on project promotion in 2024, business consultation, and sharing of on-site difficulties.

 

As a result of the 2024 guideline change, the service provision time for existing priority care recipients will increase from a minimum of 16 hours to 20 hours.

 

In addition, psychological support training for senior social workers and emergency management personnel was newly established and added, strengthening services and support for workers.

 

In addition, changes will be made to labor cost guidelines, expansion of emergency safety targets, and changes to recruitment procedures for emergency safety workers.

 

Through activities over the past year, difficulties encountered in the field were examined, welfare blind spots identified, and promotional measures to recruit targets were discussed in depth.

 

Kim In-sik, director of the Daejeon City Social Service Center, said, “We are grateful for the hard work of those who provide stable care services for seniors living alone.” “I will try my bes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